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상조 “이재용 측 변론 문제 많아···국민 상식에 반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은 9일 최순실 국정농단 연루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측의 변론에 대해 “문제가 굉장히 많았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TBS의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 부회장 측이 경영권 승계작업 자체를 부인한 것은 "우리나라 국민의 상식과 반하는 변론"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부회장 측은 지난 7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결심 공판에서 특검이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부정한 청탁’이라고 지적한 이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작업 자체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그렇게 변론을 함으로써 이재용 부회장의 평판에 더 나쁜 영향을 미쳤다”며 “이 부회장과 삼성의 미래에는 더 큰 비용을 만들어 낸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 부회장의 뇌물죄 성립 여부에 대해서는 “결과를 장담하기 어렵다. (가능성은) 반반이다”고 말했다.

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