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엔솔, 연세대와 배터리 특화 전문 인재 육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 신설···내년도 대학원 신입생 모집
학위 취득과 동시에 취업 보장···학비 전액, 생활비도 지원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흥식 LG에너지솔루션 CHO 부사장(왼쪽)과 명재민 연세대 공과대학장(화면)이 19일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LG에너지솔루션-연세대학교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 계약 체결식’을 진행한 뒤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

LG에너지솔루션이 연세대학교(이하 연세대)와 미래 배터리 인재를 직접 육성하기 위한 계약학과를 설립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고려대에 이어 두 번째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19일 연세대와 원격 화상회의로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을 신설하는 내용의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연세대 명재민 공과대학장, LG에너지솔루션 CHO(최고인사책임자) 김흥식 부사장, 배터리 연구소장 정근창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은 학위 취득과 동시에 취업이 보장되는 ‘계약학과’로 석사·박사 과정 및 석박사 통합 과정을 선발하며, 2022학년도 전기 일반대학원 신입생이 모집 대상이다.

학생들은 학비 전액과 생활비를 지원 받게 되며, 학위 과정 중 LG에너지솔루션의 현장 프로젝트에 참여해 실제 산업 현장 중심의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학위 취득 후에는 LG에너지솔루션 취업이 보장된다. 이번 신설학과에는 연세대 화공생명공학과,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등이 참여한다.

LG에너지솔루션이 배터리 계약학과를 설립한 것은 배터리 산업이 빠른 속도로 성장함에 따라 우수한 인재를 적극적으로 육성해 글로벌 배터리 선도 기업으로서의 독보적인 경쟁력을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서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계약학과 신설을 통해 전략적 연구과제로 삼고 있는 차세대 배터리 기술 확보는 물론 전세계 배터리 생산기지의 기술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핵심 연구인력을 육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급격하게 성장하는 배터리 시장 규모에 비해 부족한 전문 인력을 선제적으로 양성함으로써 국가 차원의 전문 기술 인력 부족 현상을 해결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흥식 LG에너지솔루션 CHO 부사장은 “LG에너지솔루션은 차세대 배터리 개발, 배터리 재사용 등 미래 산업을 주도하는 첨단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연세대의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 학과가 첨단기술을 선도하는 배터리 우수인재를 양성하는 최고의 교육기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앞으로 연세대 이외 유수의 대학들과 계약학과 신설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국내외 배터리 산학협력 생태계를 구축해 전문 인재 육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LG에너지솔루션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