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아중, 손석희 만난 소감...“‘뉴스룸’ 출연, 축복받은 시간이었다”

김아중 / 사진=JTBC '뉴스룸' 화면 캡처

김아중이 ‘뉴스룸’ 출연 소감을 밝혔다.

김아중은 26일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뉴스룸’에 출연해 아나운서 못지 않은 차분함으로 서울국제여성영화제를 소개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보통 배우들은 홍보할 작품을 들고 출연하시지만 오늘 김아중 씨는 118편을 들고 오셨다”는 이색적인 소개를 시작으로 여성영화제에 대해 김아중에게 질문했다.

이에 김아중은 “여성영화는 여성주의적 시각을 갖고 있고 여성 감독이 여성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영화를 말한다. 이번 서울국제영화제에서 다양한 장르의 여성영화가 상영된다”고 설명하며 진솔하게 자신의 의견과 여성영화의 현주소를 전했다.

방송 후 김아중은 “그동안 존경하고 팬심을 가지고 있었던 손석희 교수님과의 만남은 정말 축복받은 시간이었다. 많이 부족함에도 초대해주시고 여성영화제에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 드린다"고 ‘뉴스룸’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서울국제여성영화제는 물론이고 평소 여성의 이야기에 관객 여러분께서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아중의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평소에 차분하게 자신의 의견을 밝히는 배우인데 ‘뉴스룸’ 촬영 날에는 유독 긴장했다. 서울국제여성영화제 홍보대사로서 느끼는 책임과 평소 존경하는 손석희 앵커와 함께 대담한 벅참이 한꺼번에 몰려와 행여나 ‘정신줄’ 놓을까 본인이 걱정이 많았다. 하지만 방송을 보고 많은 분들이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라고 언급했다.

김아중은 오는 6월 22일에 첫 방송 예정인 SBS 수목드라마 ‘원티드’의 주인공 정혜인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 중이다.

이소희 기자 lshsh324@

관련태그

#김아중

#뉴스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