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이슬 기자
등록 :
2015-08-04 17:35
관련 태그

#어셈블리

#정재영

‘어셈블리’ 정재영·성지루, 로코보다 재밌는 브로맨스

사진=어셈블리문전사 KBS미디어 래몽래인


'어셈블리' 정재영과 성지루의 남남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현재 방영 중인 KBS2 수목드라마 ‘어셈블리’(극본 정현민, 연출 황인혁 최윤석)에서 극중 국회의원 진상필과 수행비서 변성기로 각각 분하고 있는 있는 정재영과 성지루가 사나이의 진한 우정이 느껴지는 브로맨스를 펼치고 있는 것.

극 중 변성기는 겉으로는 덜렁대고 실없어 보이지만 의리 하나만큼은 진국. 형같이 의젓한 동생 진상필(정재영 분)에게 핀잔과 놀림도 당하지만 그게 다 자신을 아끼는 때문인 것을 알기에 전적으로 믿고 따른다.

진상필 역시 마찬가지. 갑작스레 국회의원이 되면서 낯선 국회에서 유일하게 마음 터놓을 수 있는 사람은 변성기뿐이다. 해고 전 직장동료였을 때도, 투쟁의 동지일 때도 변성기는 항상 그의 옆에 있었다.

그가 국회의원에 당선됐을 때 얼싸안으며 누구보다 기뻐해준 것도, 동료들의 계란세례에 역정 내며 편들어주었던 것도 변성기뿐이었다.

무엇보다 이들의 케미가 빛을 발하는 까닭은 안쓰러운 시대의 중년상과 아픔을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는 점이다. 극중 진상필은 자신과 같은 해고자가 없게 하겠다는 꿈을 위해 소신을 꺾고 자존심도 팔아가며 친청계에 충성을 맹세했다.

얼굴은 웃고 있어도 속으로는 피눈물을 흘렸을 술자리에서 돌아온 정재영에게 되레 바가지를 긁어대는 변성기는 오히려 자신이 무엇 때문에 정계에서 살아남고자 하는지를 끊임없이 생각나게 해주는 고마운 존재.

드라마 관계자는 "정재영과 성지루는 극중 유일하게 속없는 애정과 무한한 신뢰를 주고받는 관계"라고 설명하며 "성지루는 짧은 등장에도 폭소를 유발하는 감초역할에서부터 국회의원 진상필의 버팀목이자 쉼터, 순수했던 정치 초심을 일깨우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어셈블리’는 무식해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를 표방하고 있다. 매주 수,목요일 오후 KBS2에서 방송.

이이슬 기자 ssmoly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