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TR, 6개국 참여 ‘국제 시험인증 컨소시엄’ 발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ITCC 웹사이트

KTR(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원장 권오정)이 주도해 한국 및 중국, 멕시코, 아랍에미리트, 베트남, 러시아 등 6개국 시험인증기관이 참여하는 시험인증 협의체 ‘국제 시험인증 컨소시엄(ITCC, International Testing&Certification Consortium)’이 발족했다.

이에 따라 해외진출 수요는 높으나 미국 일본 유럽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기술규제에 대응하기 어려웠던 해당 지역 수출기업들의 현지 인증 획득 등이 보다 수월해질 전망이다.

KTR은 중국 CEPREI, 멕시코 NYCE, 아랍에미리트 PRIME GROUP, 베트남 QUACERT, 러시아 ROSTEST의 기관 대표와 다자간 업무협약을 맺고 국제 시험인증 컨소시엄을 출범했다고 20일 밝혔다.

KTR은 우리 기업의 수출지역 다변화와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진출에 어려움이 가중돼온 기업들의 해외 기술규제 장벽 극복 및 현지인증 획득을 돕기 위해 올 초부터 주요국 대표 시험인증기관들과 협의체 구축에 앞장서 왔다.

KTR은 해당 인증기관들과 국가별 무역기술장벽 정보공유와 인적교류 등의 내용을 담은 다자간 업무협약을 이끌어냈으며 초대 간사기관을 맡게 됐다.

ITCC는 KTR을 비롯, 해당 국가별 정부 공인 인증기관으로 구성돼 있으며 해당국 정부 규제에 대한 정보 공유 및 공동대응 등을 통해 기업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상시 지원체계를 갖추고 있다.

KTR은 특히 웹사이트 등 온라인 소통시스템을 구축해 시차 및 물리적 거리와 상관없이 실시간으로 각국 해외인증 정보나 기술규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우리 기업들은 KTR을 통해 각국 기술규제 정보 확인은 물론, 해당국 인증까지 원스톱으로 획득할 수 있게 됐다.

KTR 권오정 원장은 “우리 기업들이 수출 과정에서 부딪히는 가장 큰 장벽인 해외 인증 획득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국제 시험인증 컨소시업을 구축했다”며 “앞으로 KTR과 협력 잠재성이 우수한 해외 기관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협의체 구성원으로 추가하고, 신규 협력사업을 적극 발굴해 우리 기업 수출 걸림돌 해소를 돕겠다”고 밝혔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