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전북도, 고군산군도 명품관광지로 ‘재단장’

관광 및 생활인프라의 지속적인 구축으로 고군산군도 편의시설 확충
주민 역량강화 교육과 마을별 특화발전계획 수립으로 명품마을 조성

고군산군도가 명품관광지로 도약하기 위한 발걸음을 하나씩 옮기고 있다.

고군산군도가 연결도로 개통으로 연간 250만 명 이상이 찾는 관광지로 발돋움한 가운데, 전북도가 고군산군도를 명품관광지로 개발하기 위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고군산군도 내 관광과 생활 인프라 구축뿐만 아니라, 주민 역량 강화 교육과 마을공동체 사업을 통해 고군산군도와 지역주민이 함께 커가는 밑그림을 그리고 있다.

전북도는 오는 2022년까지 지역발전 투자협약 시범사업인 온리원 고군산 관광벨트 조성사업에 182억 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올해에도 31억 원을 투자하는 조성사업은 신시도 노후 연결도로 정비, 장자도 차도선 접안시설 등을 확충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무녀도를 중심으로 한 광역 해양레저체험 복합단지 조성사업을 통해 해양레저 체험센터, 카누‧카약 체험장, 캠핑장 등의 관광 기반시설을 조성하여 부족한 관광인프라 및 생활 인프라를 확충할 예정이다.
또한 고군산군도의 각종 편의시설 및 볼거리 등의 관광인프라(안내소, 주차장, 화장실, 이정표, 체험관광 프로그램 등) 및 생활인프라(상·하수도, 쓰레기, 어항 기반시설, 소방서, 보건소, CCTV 등)를 구축한다.

이와 함께, 마을별 특화발전계획을 수립해 마을 리더에게 발전계획 및 비전 공유하고 고군산군도 주민을 대상으로 한 지역 역량강화 교육(선진지 견학, 마을공동체 교육 등)도 실시한다.

아울러, 주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마을공동체 소규모사업(특화상품 개발, 고군산군도 탐방 코스 발굴 등)을 추진하는 등 지역주민에게 공감대 형성 의식을 개선하고 있다.

김호덕 전라북도 해양항만과장은 “고군산군도를 볼거리 및 체험거리를 확충하여 관광객들에게 휴식과 힐링을 주는 섬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