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CJ그룹 장남 이선호, 장충동 이건희 저택 196억원에 매입

이미지 확대thumbanil

CJ그룹 가계도. 그래픽=박혜수 기자

CJ그룹 이재현 회장의 장남인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이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보유하던 서울 중구 장충동 주택을 매입했다.

2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이 부장은 지난달 1일 서울 중구 장충동 1가의 주택을 196억원에 이건희 회장의 유족으로부터 사들였다.

해당 부동산의 등기부등본을 살펴보면 이 회장은 2012년 한국자산신탁을 통해 당시 설원식 전 대한방직 부인인 임희숙 씨 소유였던 이 주택을 사들였다. 이 회장으로 소유권이 이전된 것은 2014년이다. 이후 지난해 10월 이건희 회장의 별세이 별세한 후 그의 유족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이 이 부동산을 상속 받았다.

재계에서는 이건희 회장 유족들이 상속세 마련을 위해 유산을 정리하는 과정에서 이번 주택 매각이 이뤄진 것으로 보고 있다.

CJ그룹 관계자는 “이 부장이 이 주택을 매입한 것은 맞다”면서도 “개인적인 거래이기 때문에 구체적인 배경이나 계획 등은 자세히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건희 회장은 이선호 부장의 종조부(할아버지의 형제)다. 이선호 부장의 아버지인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의 장손으로, 이병철 창업주의 장남 고 이맹희 CJ 명예회장의 장남이다. 이건희 회장은 이병철 창업주의 삼남이다.

정혜인 기자 hi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