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아산·천안·대전 등 충청권 이달 1.4만가구···‘역대급 장’ 선다

작년 지방 부동산시장 주도한 충청권···연초부터 1순위 청약 마감 행렬
4월 아산, 천안, 당진, 청주, 대전, 세종 등 1만3861가구 분양 예정

4월 분양하는 충청권 분양물량. 사진 = 포애드원

봄 분양 성수기인 4월 충청권에서 1만4천여가구가 쏟아진다. 연초 계획에서 일부 아파트의 분양 일정이 연기된데다 충청권 청약열풍에 편승하려는 사업장이 몰리면서 물량이 집중됐다. 비규제 지역인 아산을 비롯해 천안, 대전 등에 대단지 물량이 공급될 예정으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4월 충청권에서 분양하는 아파트는 10개 단지, 총 1만3861가구(임대 제외)다. 올해 충청권 전체 분양 물량(5만6042가구)의 약 25%에 달하는 수준이며, 월별 중 가장 많은 물량이다. 지난해 4월 2172가구가 공급됐던 것과 비교하면 6배 이상 늘어난 규모다.

지역별로는 △충북 청주 2개 단지, 4160가구 △충남 천안 2개 단지 3802가구 △충남 아산 3개 단지, 2464가구 △충남 당진 1개 단지, 1530가구 △세종 1개 단지 995가구 △대전 1개 단지, 910가구 순이다.

◆183대 1…52대 1…펄펄나는 ’대전·세종’

충청권 분양시장은 연초 세종시와 비규제 지역인 아산을 중심으로 청약 열풍이 불고 있다.

실제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2월 세종특별시 6-3생활권에서 분양한 ‘세종 리첸시아파밀리에’(H2,H3블록)는 390가구 모집에 1순위 청약에만 7만1464명이 몰리며, 평균 183.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달 충남 아산시 배방읍에서 분양한 ‘더샵센트로’도 특별공급을 제외한 508가구 모집에 1순위에만 2만6822명이 몰리며 52.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같은 달 1순위 청약을 받은 대전의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는 평균 23.86대 1, 충남 계룡의 ‘계룡자이’는 평균 27.68대 1, 충북 청주의 ‘호반써밋 브룩사이드’는 평균 18.95대 1의 경쟁률로 인기리에 마감됐다.

미분양 물량도 빠르게 감소하고 있다. 국토교통부 자료 기준 현재(1월 기준) 충청권 내 미분양 물량은 2930가구로, 전년동월(2020년 1월, 7577가구) 대비 61%나 줄었다. 또 충남 천안·서산, 충북 청주·증평 등도 지난해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해제되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지방 매매시장에서도 충청권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 1년간(2020년 2월~2021년 1월) 세종과 대전의 3.3㎡당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률은 각각 50.39%, 21.23%로 지방 평균(15.8%)을 훨씬 웃돌았다. 이 밖에 계룡시가 24.5%로 상승세를 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 업계 관계자는 “세종의 행정수도 이전, 충청권 광역철도 이슈 등과 각 지역 내 도시개발, 택지개발 등과 같은 호재들로 충청권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며 “특히 입지 면에서 수도권과 인접해 있으면서도 세종, 대전, 청주, 천안 등 이외에는 대부분이 규제 사정권에 들지 않은 지역 이다 보니 당분간 수요자들의 관심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충청권, 이달 1만4천여 가구 분양 봇물

현대엔지니어링은 4월 충청남도 아산시 아산모종1지구에서 ‘힐스테이트 모종 네오루체’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1층~지상 최고 27층, 9개동, 전용면적 74~99㎡ 927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옆에 신리초와 모종동 학원 등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며 온양여중·고, 한올중·고도 가깝다. 지하철 1호선 온양온천역과 아산시외버스터미널, 천안아산역(KTX) 등이 가까워 서울, 수도권 및 전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하나로마트와 이마트,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등이 도보 거리에 위치하며 온천시장, 권곡시장 이용도 편리하다.

한화건설은 이달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신부동 일원에서는 ‘한화 포레나 천안신부’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 지상 19~29층, 6개동, 전용면적 76~159㎡ 총 602세대로 이뤄진다. 차량 이용 시 경부고속도로 천안IC, 1번 국도, 천안대로 등을 통해 천안 및 수도권 등으로 이동이 편리하며 수도권전철 1호선 두정역도 가깝다. 천안신부초, 북일고, 북일여고 등을 도보로 통학할 수 있고 천안천, 천호저수지, 천호지생활체육공원 등도 인접해 있다.

동부건설은 이달 충청남도 당진시 수청동 일원에서 ‘당진 수청1지구 동부센트레빌(가칭)’을 분양할 계획이다. 전용면적 59~84㎡, 총 1530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동부로와 남부로, 32번 국도, 서해안고속도로 등을 통해 당진 시내는 물론 천안과 아산, 평택 등 인접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당진시청, 당진버스터미널, 수청메디컬센터 등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으며 지구 주변으로 태백산, 가성산 등이 둘러싸고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GS건설과 SK건설은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봉명동 일원에서 ‘청주 SK VIEW 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봉명1구역 주택재건축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4개동, 총 1,74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청주일반산업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직주근접성이 우수하며 직지대로, 청주IC, 서청주IC 등을 통해 청주 중심 및 인근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도보권 내 봉명초가 자리하며 롯데아울렛, 현대백화점, 청주농수산물도매시장 등 편의시설도 풍부하다.

동양건설산업은 인근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제2생명과학산업단지 B2블록에 ‘오송역 파라곤 센트럴시티’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5층, 전용면적 59㎡ 총 2415세대 규모로 이뤄진다. 인근으로 초등학교, 고등학교 부지가 예정돼 있으며 KTX와 SRT가 지나는 오송역도 인접해 있다. 상업시설 부지(예정)도 가깝다. 또한 첨단 의료복합단지 조성, 오송역세권 개발 등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이수건설은 4월 대전시 대덕구 와동 일원에 ‘대덕 브라운스톤’을 분양할 예정이다. 총 910세대 중 336세대를 일반분양한다. 이 단지는 와동초, 화덕중 등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계족산, 갑천 등 자연환경도 쾌적하다. 단지 앞 신탄진로를 통해 대전 전역으로 빠르게 이동 가능하며 경부고속도로, 호남고속지선 등이 인접해 광역교통망도 우수하다.

김소윤 기자 yoon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