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지스자산운용, 물류부동산 시장 보고서 발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국내 이커머스 시장 성장···단기적으로 물류부동산 시장 활황 지속될 것”

thumbanil
국내 이커머스(전자상거래) 시장의 성장으로 인해 단기적으로 물류 부동산 시장의 활황이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이지스자산운용 리서치센터가 16일 발간한 물류부동산 시장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온라인 쇼핑 거래액은 지난 2017년부터 매년 약 20%의 성장률을 기록한 가운데 택배 물동량도 크게 증가했다.

보고서는 우리나라와 글로벌이커머스 기업의 물류센터 내부와 물류처리 프로세스를 비교해 각 회사별 물류센터 프로세스와 자동화율의 차이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물류센터 프로세스와 자동화율의 차이는 시간당 물류센터 처리가능 물동량과 연계되는데, 보고서는 그 중 중국 징둥(京東) 스마트 물류센터의 사례를 제시했다. 징둥의 스마트 물류창고의 단위면적당 일일 처리가능 물동량은 기존의 일반 물류센터보다 약 10배가 더 많다고 소개했다.

보고서는 각 국가와 기업마다 물류 특성이 달라 단순 비교는 어려우나, 향후 로봇과 AI 등의 기술 도입 시 처리가능 물동량이 늘어나 효율성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로 인해 향후 동일한 물동량 처리 시필요한 물류센터 면적은 점점 줄어들 것이라 말했다.

또한, 물류배송 네트워크 전략에 대해서도 소개했는데 한국은 수도권에 인구가 집중된 국가 특성상 물류배송 네트워크가 빠르게 구축될 가능성이 높고, 그 이후는 도심의 라스트마일센터가 더 큰 중심점이 될 것이라 설명했다.

보고서는 한국과 중국, 미국의 물류부동산 시장을 비교했다. 국내의 경우 이커머스의 시장확대로 인해 단기적으로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이며 올해 수도권 및 천안지역의 예정 신규 공급량인 약 94만평을 제외하면 2025년까지 연평균40~50만평의 이커머스 물류센터가 추가로 필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중장기 전망에 대해서는 기술의 발전에 따라 필요 물류센터 면적 및 인구 감소에 따른 시장 축소 등을 리스크로 들어, 시장이 둔화될 가능성이 큰 점을 시사했다.

중국의 경우 전세계에서 이커머스 침투율이 가장 높고, 이미 배송 네트워크가 표준화돼 물류센터 관련 기술도 세계최고 수준이라 소개했다.

미국의 경우에도 기존 리테일시장에서 이커머스의 침투율이 높지 않았으나, 코로나의 영향으로 시장이 확대되면서 매출이 크게 증가해 최근 미국 내 물류센터 수요가 공급을 앞지르게 됐다고 설명했다.

보고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지스자산운용 홈페이지 ‘인사이트’ 코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병훈 기자 kbh6416@

관련태그

#이지스자산운용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