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EB하나은행, 로봇프로세스자동화 업무 범위 확대···“연 32억원 절감”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KEB하나은행이 그룹 디지털혁신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확산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총 19개 은행업무, 22개 프로세스에 34개의 협업로봇 ‘하나봇(HANABOT)’을 투입해 RPA 체계를 구축했다. ▲8000개 기업 신용등급 자동 업데이트를 통한 통합신용대출 금리 산출 ▲주요 파생거래 실시간 확인 ▲자금세탁 고위험군 데이터 추출 ▲연금수수료 미납 기업 명세 안내 ▲여신 심사를 위한 자동차 원부 발급 등이 대표적이다.

KEB하나은행은 연 누적 8만 업무 시간에 대한 자동화가 가능해지면서 연간 약 32억원을 절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KEB하나은행이 구축한 RPA는 인공지능(AI) 기반 서치 엔진과 연계한 게 특징이다. IT 전문가 기술적 문의 사항에 대해 가장 연관도 높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3월 ‘1차 RPA구축’ 사업 완료 후 업무량 경감, 자동화 파급효과가 높은 업무를 선별해 RPA체계를 확대 구축하는 2차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

권길주 KEB하나은행 이노베이션·ICT 부행장은 “디지털 시대에는 사람과 사람 사이의 협업 못지 않게 사람과 로봇의 협업이 중요하다”면서 “손님을 위한 KEB하나은행의 디지털 전환과 혁신 행보를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