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쌍용차, 안전보건공단 초청 사내 협력업체 산업재해 예방교육 실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쌍용자동차가 지난 9일 평택공장에서 산업재해 없는 안심 일터를 조성하기 위해 안전보건공단과 함께 사내 협력업체 대상 산업재해 예방 교육 및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쌍용차 노무담당 박장호 상무(사진 가운데 왼쪽)과 안전보건공단 배계완 경기지사장(사진 가운데 오른쪽), 쌍용차 사내 협력업체 대표단 등이 산업재해 예방교육이 끝난 뒤 안전한 일터조성을 위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가 산업재해 없는 안심 일터를 조성하기 위해 안전보건공단과 함께 사내 협력업체 대상 산업재해 예방 교육 및 간담회를 실시했다.

지난 9일 오전 쌍용자동차 평택공장에서 열린 원·하청 산업재해 예방교육에는 쌍용자동차 노무담당 박장호 상무, 안전보건공단 배계완 경기지사장, 11개 쌍용자동차 사내 협력업체 대표단, 협력업체 관련팀 안전담당자 및 생산본부 안전전문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교육은 올해부터 시행된 원·하청 산업재해 통합관리제도의 안정적 정착 방안 일환으로 제도의 운영방안과 목적,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보건문화 조성에 대해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원·하청 산업재해 통합관리제도는 원청의 산업재해 지표에 원청 사업장에서 작업하는 하청 근로자의 산업재해를 포함해 산재율을 산출하는 제도로 올해부터 제조 및 철도·지하철 업종 중 원청의 상시근로자수가 1000명 이상인 사업장이 적용 대상이다.

쌍용차는 안전보건공단의 교육이 끝난 뒤 사내 협력업체 대표단과의 간담회도 별도로 실시해 원·하청 근로자 모두를 위한 안전보건문화 제고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한편 쌍용차는 올해 임직원의 건강증진 및 쾌적한 작업환경 실현을 위해 ▲공정안전보고서(PSM) 이행관리 ▲쌍용생산시스템(SPS) 안전관리 및 안전보건경영 시스템(KOSHA18001) 인증 관리 ▲산업재해 재발방지 관리 강화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관리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쌍용차 노무담당 박장호 상무는 “지난 2014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노사 합동 특별안전점검 실시를 통해 산업재해 발생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협력업체 근로자를 포함한 현장근로자들의 안전을 도모하고 쾌적한 작업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이해관계자들과 다양한 협력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수 기자 hm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