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영證 "CJ제일제당 원화강세로 수익성 강화...목표주가 ↑"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설탕, 제분, 식용유 사업 등을 하는 식품 기업 CJ 제일제당이 달러화 대비 원화 환율 강세로 수혜를 입는 업종으로 분석됐다 이에 따라 투자의견 바이 목표주가 44만원으로 상향 조정됐다.

김윤오 신영증권 연구원은 "CJ 제일제당이 연초 들어 주가가 7.2% 상승했고 시장 대비 7.1% 초과수익 달성했다"며 "주가 급등 이유는 환율"이라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국내 소재식품 기업은 국제 곡물시세와 환율에 민감한 구조를 가지고 있다"며 "CJ제일제당은 연 1조6000억원 어치의 곡물을 수입하고 있으며 6000억원 정도의 외화 차입금을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위협 요인으로는 내수 소재식품 기업에 대한 가격 규제"라며 "물가를 의식한 정부의 규제 때문이고 원재료 부담이 감소할 때, 제품 가격을 인하할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다고 판단된다" 지적했다.

이어 "현 시점에서는 가격 인하 가능성 보다는 환율 하락에 더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한다"며 "가격 인하 조치로 인상분이 상쇄된다 하더라도, 환율 100원이 하락한다면 외환관련 평가이익이 600억원 발생하기 때문에 평가이익만 가정해도 올해 지배 EPS는 11.1% 증가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망했다.

장원석 기자 one218@

관련태그

#CJ제일제당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