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최정우 포스코 회장, 주주 서한 통해···“이차전지 소재, 글로벌 톱티어 도약”

신성장 사업 이차전지 소재 ‘리튬·니켈’ 경쟁력↑
12일 주총 참석 어려운 주주에 수익성 회복 전달
AI 기술 활용 저원가·고효율 생산 체제, 수익성↑

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올 초 제철소 현장을 찾은 모습. 왼쪽 두 번째가 최 회장. 사진=포스코 제공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8일 주주 서한을 통해 그룹의 신성장 사업 미래인 이차전지 소재를 언급하며 “생산능력 확대를 지속하는 동시에 리튬·니켈 등 원료 내재화 및 기술 경쟁력 강화를 추진해 글로벌 톱티어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수소 사업에 대해 “내부 생산 능력을 점진적으로 확대하고 국내외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사업 기회를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 회장의 주주 서한은 오는 12일 정기 주주총회를 앞두고 주주들에게 그룹 경영 전망과 차세대 신사업을 알린 것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참석이 어려운 주주들에게 수익성 회복을 알리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최 회장 “2021년 세계경제는 각국 정부의 재정 지출 확대와 백신 보급으로 완만한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되지만 코로나19 재확산 우려 등 불확실성 상존, 저성장 기조 지속으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전 수준에는 미치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도전적인 경영 환경에 대응해 기가급 고강도 자동차용 강판 등 고수익 제품을 중심으로 판매를 확대하고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저원가, 고효율 생산 체제를 더욱 강화해 수익성 회복에 집중해나갈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최 회장은 “안전을 최우선 핵심 가치로 실천해 재해 없는 행복한 삶의 터전을 만들겠다”며 “장기적으로는 수소 환원 제철 실현을 통해 탄소 중립을 달성하고 단기적으로는 이산화탄소 발생 저감 기술 개발과 저탄소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