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공정위, 발전설비 운송비 담합한 한진·동방에 과징금

한진과 동방이 풍력발전 설비 운송비를 담합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과징금을 부과받았다.

공정위는 1일 동국S&C와 풍력 발전설비 운송계약을 맺으면서 부당한 공동행위를 한 한진에 과징금 3300만원, 동방에 2400만원을 물리고 두 회사에 시정명령을 내렸다고 밝혔다.

동국S&C는 수출용 제품을 포항항까지 운송하고 선박에 선적하는 작업을 두 회사에 수의계약 형태로 위탁해왔다.

포항에서 발전설비를 운송할 수 있는 단 두 곳인 한진과 동방은 2014년 12월 단가를 올려받을 목적으로 인상 요구액을 서로 합의했다. 또 합의한 대로 비용 인상을 요구했다는 것을 서로 이메일을 통해 알렸다.

주혜린 기자 joojoosky@

관련태그

#공정위

#한진

#동방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