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디스플레이, 작년 4분기 영업익 6855억···2분기 연속 흑자

영업익, 3분기보다 5000억 넘게 증가
연간 영업손실 291억원으로 대폭 축소

정호영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

LG디스플레이가 지난해 4분기 6855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2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갔다. 전분기(1643억원)보다 영업이익이 5000억원 넘게 증가하며 시장 기대치를 크게 상회했다.

27일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4분기 매출액 7조4612억원, 영업이익 6855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6% 늘었고 영업이익은 흑자전환했다. 지난 3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318% 각각 증가했다.

영업이익의 경우 시장에선 약 4000억원 수준을 예상했으나 2000억원 이상 상회했다. 4분기 당기순이익도 6210억원을 거뒀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4분기엔 TV 및 IT 제품 수요 강세와 대형 OLED 및 POLED(차량용 디스플레이)의 출하 증가로 전분기 대비 출하 면적은 5%, 면적당 판가는 12% 증가하며 매출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영업이익은 OLED 대세화, POLED 사업기반 강화, LCD 구조혁신의 3대 전략 과제의 성과가 점차 나타나면서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광저우 OLED 공장 생산 본격화에 따른 OLED TV용 패널 판매 확대에 따른 생산 증가를 통해 수익성을 크게 개선했다는 평가다.

각 부문별 매출 비중은 IT 패널이 37%로 가장 높았고 TV 패널 비중은 29%, 모바일 패널 및 기타 매출 비중은 34%를 차지했다.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적자 폭은 거의 사라졌다. 지난해 매출은 24조2301억원, 영업손실은 291억원이다. 2019년 1조원의 영업적자를 냈던 LG디스플레이는 3·4분기에만 8500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LG디플

#정호영

#L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