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정훈 기자
등록 :
2021-01-15 00:00

노태문 사장 “갤럭시S21, 디자인·카메라·성능 강력하다”

갤럭시 역대 최고급 카메라 기능
29일 출시…가격 99만9900원부터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이 갤럭시 S21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15일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새 스마트폰 S21을 소개하며 “새로운 디자인과 전문가급 카메라, 강력한 성능을 모두 갖췄다”고 강조했다.

노 사장은 이날 밤 12시(한국시간) 시작된 갤럭시 신제품 발표에서 “삼성은 모바일 최우선 시대에 맞춰 사용자가 더욱 편리하고 개인화된 경험을 누리며, 자신을 더욱 잘 표현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노 사장은 디자인과 카메라, 성능 등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면서 “갤럭시 S21 시리즈는 각자의 스타일과 니즈에 따라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제품 사양은 세 종류다. 6.2형, 6.7형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 S21 및 S21 플러스는 8GB램, 256GB 내장 메모리를 갖췄다. 6.8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S21 울트라는 12GB램,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과 16GB램, 512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로 나온다.

삼성전자는 S21에 역대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의 최신 5나노미터(nm) 프로세서, 대폭 강화된 인공지능(AI) 기술로 모든 일상을 영화와 같이 생생하게 기록해주는 강력한 카메라를 탑재했다고 설명했다.

6.7형 대화면의 제품 외관은 스마트폰 바디와 메탈 프레임, 후면 카메라가 매끄럽게 이어져 일체감을 주는 ‘컨투어 컷’ 디자인을 적용했다.

시장에서 관심을 모은 ‘S펜’ 기능은 S시리즈 중 최초로 S21 울트라에 장착했다.

S21의 동영상 기능은 8K 동영상을 촬영한 후 캡쳐를 통해 3300만 화소의 선명한 사진을 기록할 수 있다. ‘디렉터스 뷰(Director's View)’ 기능을 추가해 전후면 카메라를 모두 활용해 동시 촬영이 가능하다.

카메라는 1200만 화소 듀얼픽셀 광각 카메라, 6400만 화소 망원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의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넣었다. 전면에는 1000만 화소 듀얼픽셀 카메라를 탑재했다.

S21 울트라는 1억800만 초고화소 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2개의 1000만 화소 듀얼 픽셀 망원 카메라의 후면 쿼드 카메라와 4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했다.

S21은 사진 촬영 기능에서 '인물사진' 모드를 새롭게 선보인다. 빛망울 효과를 주거나 스튜디오 조명 등 다양한 조명 효과를 지원한다.

스페이스 줌 기능도 개선했다. 하이브리드 광학 줌을 통해 최대 3배까지, AI 기반의 슈퍼 레졸루션 줌으로 최대 30배까지 선명하게 줌 촬영이 가능하도록 했다.

20배 줌부터 자동으로 흔들림을 잡아주는 ‘줌 락(Zoom Lock)’ 기능을 추가, 멀리 있는 피사체나 중요한 글씨도 흔들림 없이 당겨서 찍을 수 있다는 게 삼성전자 설명이다.

S21 시리즈는 국내에서 곧바로 사전예약을 시작하며 오는 29일부터 전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99만9900원부터 159만9400원 선이다.

김정훈 기자 lenno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