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포스코, 이달부터 ‘합적배선시스템’ 운영···중소 고객사 수출지원

포항제철소 제3부두에서 철강제품을 선적하고 있는 모습. 사진=포스코 제공

포스코는 중소 협력사의 수출 선박 확보를 돕는 ‘합적배선시스템’ 개발을 마치고 이달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14일 밝혔다.

신규 시스템은 수출 물량이 적은 고객사의 소량 화물도 포스코 물량에 함께 선적할 수 있도록 도와 운임비 절감 등 수출 경쟁력을 지원한다. 고객사는 직접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으로 합적 가능한 선박 조회부터 신청까지 할 수 있다. 중소 고객사들이 대형 화주나 선사에 수시로 선적 일정을 확인하고 부탁해야 하는 불편을 없앴다.

포스코는 지난해 9월부터 ‘합적배선시스템’을 시범 운영해왔다. 시범운영 기간 동안 42개 중소 고객사들이 5만6천톤을 합적했고, 총 11억원 가량의 물류비가 절감된 것으로 집계했다.

철강재를 가공해 수출하고 있는 ㈜한금 오필석 대표는 “신규 시스템을 활용하면 이전보다 낮은 가격으로도 포스코와 동일한 수준의 운송 품질 서비스를 적기에 제공받을 수 있다”며 “한달에 1~2회 주기적으로 선적할 수 있고 선적량이 적어도 합적이 가능해 안정적이고 경쟁력 있는 수출이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포스코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