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년사]배재훈 HMM 대표 “국가 핵심기업 ‘성장·도약’ 도모해야”

1일 신년사 통해 강조
지속적인 수익 창출 확고히
대회주 서비스 질적 향상

배재훈 HMM 대표이사 사장. 사진=HMM 제공

배재훈 HMM 대표이사 사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국가의 기간산업으로서 해운산업의 위상이 높아지고 있다”며 “국가와 사회에 기여하는 핵심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또 다른 성장과 도약을 도모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2020년이 영업이익 흑자전환의 해였다면 새해에는 체질 개선을 통해 안정적 수익창출의 기반을 마련하고 새로운 도전에 대비해야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를 위해서는 외형적인 성장에 걸맞은 경쟁력 있는 영업 능력 및 관리 역량을 갖춰야 할 것”이라며 “작년 12척의 24K 초대형 컨테이너 선박을 인수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8척의 16K 초대형 컨테이너 선박을 인수하게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규모면에 있어서도 HMM의 성장은 끊임없이 계속될 예정”이라며 “THE Alliance와의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시장변화에 민첩히 대응하는 영업역량을 갖춰야 하겠다”며 “Global Network와 대화주 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통해 지속적인 수익 창출의 기반을 확고히 다져야 한다”고 당부했다.
 
배 대표는 “늘어나는 선대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체계적인 선복관리, 해상직원의 역량 강화, 안전운항 및 Risk 관리에도 소홀함이 없어야 할 것”이라며 “벌크부문도 전략화주 영업기반으로 원가 경쟁력 있는 선대를 구축하고 시장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통한 전략적 선대운용으로 수익성 개선에 기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IT 경쟁력은 기존 해운업과 차별화된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기초가 되고 있다”며 “지속적인 PI 추진 및 COMPASS의 안정적 운용을 통해 HMM의 IT 활용 역량을 한 단계 발전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IT Trend에 부합되는 신기술을 통한 내부 업무 생산성 향상에도 힘써야 하겠다”며 “이러한 치밀한 대비를 통해 언제든지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는 강한 체질이 갖춰질 것이며 외형적 성장뿐만 아니라 질적 성장을 동시에 이뤄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우리는 작년 HMM이라는 새이름으로 새롭게 출발했고 글로벌 선사들은 저마다 종합물류기업으로 변신하기 위한 채비를 속속 갖춰나가고 있다”며 “우리도 해운업이라는 한계속에 스스로를 가두지 않고 종합물류기업에 대한 의지와 관심을 가지고 파트너社들과 동반성장하는 HMM의 미래를 설계해 나아가야 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