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증권사들, ‘동학개미’ 대활약에 3분기 역대 최고 실적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국내 주요 증권사 10곳 중 최소 8곳 이상이 지난 3분기에 최대 실적을 낸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패닉 이후 증시를 끌어올린 이른바 ‘동학 개미’의 영향이 컸던 것으로 분석된다.

1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과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주요 증권사 10곳(6월말 기준 자기자본순) 가운데 지난 13일까지 3분기 실적을 공시한 8곳이 전체 분기 기준이나 3분기 기준으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6곳은 역대 분기 최대 실적을 지난 3분기로 갈아치웠고, 2곳은 역대 3분기 가운데 가장 좋은 실적을 냈다. 2곳은 아직 공시하지 않았다.

증권사 가운데에서도 가장 좋은 실적을 낸 곳은 키움증권이다. 키움증권은 3555억원의 영업이익과 2634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보다 각각 314.4%와 295.1% 증가한 역대 분기 최대 실적이다.

NH투자증권은 역대 최대 실적인 영업이익 3537억원과 순이익 2396억원을 달성했다. 1년 전보다 각각 201.3%와 197% 늘어났다.

삼성증권도 3169억원의 영업이익에 2337억원의 순이익을 내며, 분기 기준 역대 최고이던 2018년 1분기(영업이익 1800억원, 순이익 1325억원)를 갱신했다.

KB증권과 신한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지난해보다 2배 이상의 실적을 올리며 분기 최대 실적 증권사에 이름을 올렸다.

미래에셋대우는 역대 최대 실적이던 지난 2분기보다는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각각 20% 이상 줄어들었지만, 3분기 기준으로는 최대 실적을 썼다.

메리츠증권도 역대 최대이던 지난해 4분기 순이익(1630억원)에 육박하는 1625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하며, 3분기 최대 실적을 올렸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회관 7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