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넥슨, PC·모바일 게임 동반 흥행에 2Q 호실적

넥슨, 2Q 영업익 3025억원···전년比 106%↑
메이플스토리·서든어택 등 PC게임 흥행가도
카트라이더 1500만 돌파, 매출 상위권 안착

넥슨이 메이플스토리, 던전앤파이터 등 주요 PC 게임들과 V4,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등 모바일 게임의 동반 흥행에 올해 2분기 호실적을 올렸다.

넥슨은 올해 2분기 매출 7301억원, 영업이익 3025억원의 실적을 올렸다고 6일 밝혔다. 전년대비 매출은 20%, 영업이익은 106% 폭증했다.

올해 2분기 호실적을 기록할 수 있었던 것은 기존 PC 게임들과 모바일 게임 동반 흥행 영향이다.

올해 17주년을 맞이한 메이플스토리는 지난 4월부터 VIP 서비스와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호텔 메이플’, 가정의 달 이벤트 등을 통해 국내 시장에서만 전년대비 151%, 북미·유럽 지역과 아시아·남미 지역에서 각각 173%, 217%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던전앤파이터와 서든어택 역시 한국에서 전년대비 49%, 103% 매출 성장세를 보이며 2분기 호실적에 일조했다.

넥슨은 “두게임 모두 장기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는 만큼 레벨 확장, 시즌제 도입 등 기존 유저들에게 새로운 성취감을 제공하는 동시에 신규 유저 유입을 위한 전략 콘텐츠를 선보인 것이 좋은 성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모바일 게임 역시 흥행을 이어갔다. 넥슨의 2분기 모바일 게임 매출은 전년대비 24% 올랐으며, 4분기 연속 상승했다.

지난해 국내 론칭한 V4는 장기 흥행 체제를 구축한 가운데 지난 5월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두달 만에 누적 이용자수가 1500만명을 넘어섰다. 카트라이더는 출시 후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최상위권에 안착했다.

오웬 마호니 넥슨 대표는 “선택과 집중을 기반으로 주요한 지적재산권들에 적극적인 투자와 리소스를 투입한 결과 올해 상반기 호실적을 거둘 수 있었다”면서 “기록적인 성과를 기반으로 재무구조가 더욱 건실해진만큼 하반기에도 양적·질적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관련태그

#넥슨

#2분기 실적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