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9억원 이상 오피스텔 거래량 전년 동기간 대비 2배 이상 증가

정부의 주택시장 규제로 9억 이상 오피스텔 시장이 반사이익을 얻고 있다. 지난 1~2월 9억원 초과 오피스텔의 거래량은 전년 대비 증가했고 오피스텔 소득 수익률도 증가하는 등 활기를 띤 모습을 보이고 있다.

24일 수익형부동산 연구개발기업 상가정보연구소 따르면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 통계를 분석한 결과 올 1·2월 전국 9억원 이상 오피스텔 거래량은 56건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동기간 거래량 17건 대비 약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특히 2월 전국 9억원 이상 오피스텔 거래량은 35건으로 지난해 동월 거래량 8건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며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올 1·2월 거래된 9억원 이상 오피스텔이 가장 많았던 지역은 서울로 39건의 거래가 이뤄졌다. 이어 △경기도(9건), △부산(8건) 등의 지역 순이었다.

서울 내 거래량 중에는 강남구가 11건으로 가장 많았고 △영등포구(8건), △양천구(7건), △용산구·서초구(5건), △마포구(3건) 순이었다. 경기도는 성남시 8건 하남시 1건이었으며 부산의 모든 거래 물건은 해운대구에 있었다.

오피스텔 소득 수익률도 상승했다. 상가정보연구소가 한국감정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 2월 전국 오피스텔 소득 수익률은 5.45%로 1월 소득 수익률 5.44% 대비 0.01%P 증가했다. 이는 오피스텔 소득 수익률 집계가 시작된 2018년 1월 이후 첫 상승이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지난해 고가 주택 대출 규제가 강화돼 대출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고가 오피스텔 거래량은 증가했고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수익형 부동산 중 하나인 상가보다 오피스텔, 오피스와 같은 상품의 관심은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또한 과거 임대 수익을 얻는 투자 상품이었던 오피스텔이 실거주 목적으로도 많이 거래되고 있어 수요층이 다양해진 것도 오피스텔 거래량 증가 요소가 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서승범 기자 seo6100@

관련태그

#오피스텔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