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인천시-인천관광공사, ‘2019 지역특화 관광축제’ 성료

미추홀 윈터마켓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2019 지역특화 관광축제’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29일 밝혔다.

‘2019지역특화 관광축제(이하 지역축제)’는 동인천 낭만시장, 서창별빛거리, 미추홀 윈터마켓 등 3개의 축제로 진행됐다. 지역축제의 가장 큰 성과는 지역상인과 지역주민들이 직접 구성하고 참여해 그들이 주인공이 된 축제로 치루어졌다는 것이다.

지난 11월 16일부터 17일까지 동인천 북광장에서 개최된 동인천 낭만시장은 총 5만1,000여명의 관람객이 다녀갔고 122개 부스 운영 등 지역상인과 주민들이 함께하는 축제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여한 한 상인은 “이번 행사를 통해 과거 번창했던 동인천의 모습이 재현된 것 같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12월 7일부터 8일까지 서창2지구 일원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서창별빛거리는 당초 1만여명으로 예상됐던 관람객을 훌쩍 뛰어넘은 2만6,000여 명의 관람객과 36개 부스를 꾸민 서창2동의 상인과 시민이 함께하는 행사였다.

처음 개최된 행사이지만 아름다운 별빛거리를 테마로 경관을 조성한 것이 적중했다. 다소 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주변 아파트 단지의 젊은 부모가 어린아이의 손을 잡고 행사장을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일부 상인은 “개업 4년 만에 최고 매출을 올렸다”며 기쁨을 표현하기도 했다. 준비된 먹거리와 플리마켓 제품 일부가 조기 매진됐으며 주변 음식점마다 줄을 서서 기다리는 등 행사장과 주변의 상권이 호황을 이뤄 지역경제의 활성화라는 행사 취지에 걸 맞는 성과를 이뤄냈다.

12월 21일부터 22일까지 주안역 남광장에서 개최된 미추홀 윈터마켓은 동절기 볼거리가 없던 원도심 지역에 크리스마스 트리 및 플리마켓, 경관조명 등 크리스마스 분위기 조성으로 핫스팟 포토존이 됐다.

눈발이 날리는 궂은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9,500여명의 시민들이 함께 즐겼으며 26개의 미추홀구 지역상인들이 참가한 플리마켓은 준비한 물품이 소진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상인은 “지난해에 이어 2년째 참가하고 있는데 공연 등 행사를 즐기며 현장에서 영업을 할 수 있다는 것에 큰 매력을 느낀다”며 내년에도 미추홀 윈터마켓에 참가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지역축제의 또 다른 수확은 비록 신체적 불편을 가지고 있지만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예그리나 합창단’, ‘포이보스 합창단’, ‘빛나누리 공연단’을 초청했다는 것이다. 평소 자신들의 실력을 뽐내기 어려웠던 이들에게 자신감을 불어 넣어주고 시민들에게는 쉽게 접하기 힘들었던 인천만이 만들어 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해 준 아름다운 연주였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인해 지역축제 행사 추진에 다소 어려움을 겪었으나 지역주민들과 상인들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총 8만6,500명의 관람객이 현장을 찾아 성공적인 행사 추진이 가능했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