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서승범 기자
등록 :
2019-09-17 08:41
관련 태그

#강남

#수성구

대구 강남 수성구 새아파트 인기 여전

대구 강남 수성구 새아파트 인기 여전
투기과열지구 지정 이후 집값 35% 상승
청약 1순위 마감 잇따라…분양권 웃돈까지

‘대구의 강남’으로 불리는 수성구가 투기과열지구 지정에도 새아파트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매제한, 대출, 강화된 청약자격 등 정부의 전방위적인 규제가 모두 적용됨에도 뛰어난 입지여건과 우수한 학군 등으로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기 때문이다.

17일 한국감정원 자료에 따르면 대구 수성구가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2017년 8월 이후 현재까지 약 2년간(2017년 8월~2019년 8월) 아파트 값은 35.46% 가량 상승했다. 이는 같은 기간 대구와 전국 평균 아파트 가격이 각각 15.92%, 19.66% 오른 것을 감안하면 두드러지는 수치다.

눈여겨볼 점은 대구 수성구가 투기과열지구로 묶이기 이전 2년간(2015년 8월~2017년 8월) 아파트 가격은 불과 2.15% 오르는데 그쳤다는 점이다. 즉, 투기과열지구 지정 이후 오히려 수성구 아파트의 오름세는 더욱 커진 셈이다.

수성구 D공인중개사 관계자는 “규제로 인해 수요자들이 풍부한 생활 인프라와 우수한 학군을 갖춘 수성구의 새아파트에 집중하면서 빚어낸 현상으로 분석된다”며 “특히 수성구는 노후 아파트 비율이 높아 갈아타기 수요가 많은 데다 수요 대비 공급이 부족하다 보니 새아파트를 중심으로 가격이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대구 수성구의 아파트 노후비율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114 자료를 살펴보면 현재 대구 수성구에서 준공된 지 10년 이상인 아파트는 전체 89.95%(10만4589가구 중 9만4074가구)를 차지하고 있다.

반면 신규 공급은 부족한 상태다. 지난 10년간 수성구에 공급된 물량은 1만8311가구 뿐이다. 이는 대구 전체 공급물량에 10.73% 가량에 그친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수성구 새 아파트 분양권에는 ‘억’대 프리미엄이 형성됐다. 실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살펴보면 대구 수성구 범어동의 ‘대구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2017년 5월 분양) 전용 84㎡의 분양 당시 가격은 5억4330만원(31층 이상)이었지만, 지난달(8월) 33층 매물이 7억8330만원에 거래됐다. 무려 2억 4000만원의 프리미엄이 형성된 것이다.

또 수성구 중동에 있는 ‘수성 효성해링턴플레이스’(2017년 4월 분양) 전용 84㎡는 지난 8월 11층 매물이 5억9900만원에 거래됐다. 이는 분양가(4억7000만원) 대비 1억2000만원 이상 오른 가격이다.

신규 단지에 대한 희소성이 부각되면서 청약시장 열기 역시 뜨겁다. 금융결제원 자료를 보면 투기과열지구 이후 현재까지 대구 수성구에서 분양한 단지(임대제외)는 총 10개 단지로, 이중 9개 단지는 많은 수요자들이 몰려 1순위에서 일찌감치 마감됐으며, 남은 1개 단지도 순위 내에서 청약이 마무리됐다.

특히 ‘힐스테이트 범어’(2018년 6월 분양)는 116가구 모집에 9897명이 몰려 평균 85.3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 5월에 분양한 ‘수성범어W’는 276가구에 투기과열지구 지정 후 최다 청약자인 1만1084명이 청약해 평균 40.16대 1로 단기간에 완판됐다.

업계 관계자는 “수성구가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되면서 전매 및 대출제한, 강화된 청약자격 등에도 가격이 크게 뛰고 분양시장에서 인기를 끄는 것은 수성구는 ‘끄떡 없다’는 심리가 작용한 것”이라며 “실제로 수성구는 다양한 생활 인프라가 집중된 데다 ‘대구의 강남’으로 통할만큼 교육환경도 뛰어나다 보니 새아파트의 인기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수성 데시앙 리버뷰 조감도. 사진=태영건설 제공

다음은 이달 수성구에서 공급되는 분양 물량 소개다.

태영건설은 대구 수성구 중동 532-324번지 일원에 ‘수성 데시앙리버뷰’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19층 6개 동 전용 84~110㎡ 총 278가구 규모로 조성됐다.

단지는 신천이 맞닿아 있어 조망이 가능하고, 수성못 유원지, 앞산공원도 가깝다. 또 대구의 남북을 관통하는 신천대로, 신천동로가 단지와 인접해 있고 앞산터널, 앞산순환도로 등 입체교통망을 통해 시외곽으로 진출입이 용이하다. 단지 인근으로 홈플러스, 수성현대시장, 대백프라자, 수성구 보건소, 효성아동병원, 대구한의대 한방병원, 들안길 음식특화거리 등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이 밀집해 있다. 황금초, 황금중, 대구과학고 등 대구를 대표하는 우수 학군에 속해 교육환경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신공영은 9월 대구 수성구 욱수동 25번지 일대에서 ‘대구 수성 한신더휴’를 공급할 계획이다. 지하 3층~지상 32층 총 667가구 규모로 이뤄졌다.

수성IC, 대구지하철 2호선 사월역, 중산공원 등이 가깝고 이마트, 홈플러스 등 생활편의시설이 단지 인근에 자리했다. 유치원과 초중고 등도 도보거리에 위치하며 시지지역과 범어·만촌동 학원가 이용도 수월하다.

서승범 기자 seo6100@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