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재서 기자
등록 :
2019-09-08 16:19

우리은행, ‘핑크퐁 ATM’ 공개…‘저축송 댄스영상’ 이벤트도

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이 핑크퐁·아기상어 자동화기기(ATM)와 저축송 댄스영상을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6월 핑크퐁과 아기상어 통장 3종을 출시한 바 있다. 통장은 현재 3만좌 이상 판매됐으며 저축송은 조회수 300만건에 이를 정도로 큰 호응을 얻는 상황이다.

이에 우리은행은 핑크퐁 자동화기기를 저축송 영상에서 어린이 주인공이 핑크퐁은행으로 모험을 떠날 때 사용했던 자동화기기 콘셉트로 꾸몄다. 을지로입구역, 동대문디자인플라자 디자인장터, 신촌세브란스 어린이병원, 잠실 롯데월드, 킨텍스 원마운트 등 5곳에 오는 11일까지 설치해 추석명절부터 이용토록 할 예정이다.

또 저축송 댄스영상은 기존 저축송 율동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핑크퐁과 어린이 친구들의 안무로 동작을 쉽게 따라할 수 있게끔 했다. 댄스영상은 우리은행과 핑크퐁 각사의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제공된다.

우리은행은 댄스영상 공개와 함께 다음달 30일까지 ‘저축댄스챌린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저축댄스 따라하기 영상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핑크퐁저축댄스챌린지’로 태그 게시하거나 영상을 유튜브에 게재 후 은행 담당자에게 참가메일을 발송하면 된다. 우수작으로 선정된 20명에겐 갤럭시노트 10+, LG프라엘 풀패키지 세트 등을 선물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아이들이 우리은행을 통해 저축 습관을 가졌으면 하는 생각에 인기 캐릭터를 활용하고 있다”면서 “많은 가정이 저축댄스챌린지에 참여해 행복한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