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해투4’ 허송연, 전현무와 열애설 해명…“헛소문 때문에 미래의 신랑감이”

‘해투4’ 허송연, 전현무와 열애설 해명…“헛소문 때문에 미래의 신랑감이” / 사진=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

'해피투게더4'에서 방송인 허송연이 다양한 이야기로 재미를 선사했다.

지난 23일 방송은 KBS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쎈 언니가 돌아왔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화끈한 쎈 언니 군단 정영주, 김정화, 이주빈, 허송연, AOA 혜정이 출연해 시원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허송연은 MC 전현무와의 열애설에 관해 직접 해명했다. 허송연은 "아무도 안 믿을 거라 생각했는데 외국에 사는 지인들까지 연락이 왔다. 정말 당황스러웠다"고 밝혔다.

전현무는 "허송연과는 허영지를 포함한 지인 모임에서 친해진 사이"라며 "평소 허영지와 허송연에게 방송에 나온 맛집 정보를 알려주는데 헛소문이 생긴 이후 일절 연락을 못 했다"고 토로했다. 허송연은 "헛소문 때문에 미래의 신랑감이 다가오지 못할까 봐 걱정"이라고 털어놔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허송연은 생방송 실수를 공개해 웃음을 더했다. 허송연은 "인이어에서 피디님 목소리가 들리면 나도 모르게 내가 하던 말을 멈춰버린다"며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어느 날은 아는 단어인 '맥세권'에 대한 이야기가 나와 반가워서 상호를 그대로 말했다"며 아찔한 실수를 전했다. 뿐만 아니라 "15조원을 15원으로 말한 적도 있다"며 아슬아슬했던 생방송 기억을 털어놨다.

허송연은 동생 허영지에 대한 애정을 보여줬다. 허영지와 싸우다가도 갑자기 함께 밥을 먹으러 간다는 허송연은 '허영지 언니'로 불리는 것에 대해 "어릴 땐 영지가 '송연이 동생'으로 불렸다. 지금 '영지 언니'로 불리는 게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영지가 더 잘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러다 허송연은 "영지 등에 빨대 꽂으려고"라는 말을 덧붙여 포복절도하게 했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로또리치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