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진안군, 목이버섯 재배 보급 확대

진안군이 새로운 소득사업으로 육성하고 확대 보급하기 위해 천연 비타민 D의 대표식품인 목이버섯 재배 소득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소득화 시범사업은 영지나 표고버섯 하우스 등 기존 하우스 660㎡를 정비하여 목이버섯 국내육성 품종의 재배를 지원하며
봄 재배의 경우 3월말에 입식하여 6월부터 한달 정도 수확작업이 진행되며, 생산된 버섯은 진안 로컬푸드 직매장에 납품 할 계획이다.
목이버섯은 주로 중국산 배지를 수입하여 국내에서 재배하거나 건조버섯으로 유통되고 있었으나, 전북농업기술원에서 국내육성품종인 현유를 개발하여 국내산 톱밥배지에서 우리 품종의 버섯이 재배·유통될 수 있게 됐다.

중국 품종에 비해 수량성이 20% 이상 향상되고 봄, 가을 연간 2회 재배가 가능하며 재배기간이 10일 정도 단축되는 등 농가 수익성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특히, 진안에서 재배한 목이버섯은 밤낮의 기온차로 버섯이 도톰하고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진안의 농업회사법인 버섯마루에서는 지난해 목이버섯 현유품종의 배지를 생산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여 연간 50만봉 이상 생산하여 전국에 납품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김필환 소장은 “영지하우스 등 기존 하우스를 이용 다양한 소득원 개발을 지원하고 있으며, 진안의 목이버섯이 전국 최고 품질의 목이버섯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기술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호남 우찬국 기자 uvitnara@paran.co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