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윤 기자
등록 :
2018-11-03 12:49

UAE원전 한수원 직원, 외국인 女 성추행 혐의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 원자력발전소 건설 현장에서 한국수력원자력 직원이 비정규직 외국인 여성을 여러 차례 성추행한 혐의로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3일 연합뉴스 보도 등에 따르면 바라카 원전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여성 A씨의 아버지는 최근 딸이 성추행을 당했다는 얘기를 듣고 한수원 측에 이를 알린 뒤 조치를 요구했다.

한수원은 자체 조사 결과 A씨가 성추행을 당한 정황 등을 확인하고, 가해 직원과 A씨를 격리하는 한편 문제의 직원을 보직 해임했다.

한수원 관계자는 "가해 직원을 곧 본국으로 소환해 추가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소윤 기자 yoon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