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아시아나IDT, 11월 말 코스피 상장 목표로 공모절차 돌입

아시아나IDT CI.

IT 서비스 전문기업 아시아나IDT(대표이사 박세창)가 오는 11월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될 예정이다.

아시아나IDT는 16일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절차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공모 주식수는 총 330만주로 구주 220만주, 신주 110만주를 발행한다. 주당 공모가 밴드는 1만9300원~2만4100원이며 총 공모 규모는 총 637억~795억원이다.

아시아나IDT는 11월 7일~8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후 11월 14일~15일 청약을 받는다. 11월 말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될 것으로 예상되며 대표 주관사는 KB증권이다.

아시아나IDT는 아시아나항공이 지분 100%를 소유하고 있는 회사로 항공, 운송, 금융, 건설 등의 영역에서 풍부한 IT 사업경험과 특화된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영업실적은 지난해 별도 기준 매출액 2603억원, 영업이익 215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무차입 경영으로 재무구조 또한 매우 건실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최근 아시아나IDT는 빅데이터, 인공지능, IoT, 블록체인 등 신기술 분야에서 전문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들과의 파트너쉽 체결을 통한 협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더불어 다양한 산업 분야와 ICT 신기술 융복합을 통한 신규 사업 발굴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시아나IDT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등 IT 친화적인 現 경영환경 하에 기업공개(IPO)를 통해 신성장 동력을 마련할 것”이라며 “IPO를 계기로 항공, 공항, 운송, 건설, 금융, 제조 분야에서 ▲그룹사 IT 경험 기반의 대외 사업을 확대 ▲강점 분야 솔루션 사업 확대를 통해 수익성을 강화 ▲신기술 융합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 개척과 경쟁력 확보를 위해 주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승범 기자 seo6100@

관련태그

#아시아나IDT

#항공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