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국내 대표 스토리·만화가 떴다!

한콘진, 프랑크푸르트 북페어서 한국공동관 운영…국내 우수 콘텐츠 소개

한국공동관 내 이벤트에 참여하고 있는 현지 관람객

국내 우수 스토리 및 만화 콘텐츠가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글로벌 IP업계에 당당히 출사표를 던졌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한콘진)은 지난 10일부터 14일까지 닷새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된 ‘2018 프랑크푸르트 북페어’에서 한국공동관 운영을 성황리에 마쳤다.

국내 콘텐츠 기업 11개사(작품), 세계 최대 도서 박람회서 해외 시장 진출 본격화

매년 10월 독일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서 개최되는 프랑크푸르트 북페어는 1949년부터 현재까지 이어지는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도서전으로, 매년 100여 개국 7,300여 개 업체가 참가한다. 따라서 세계 출판시장의 현황을 한눈에 파악하고 앞으로의 시장을 예측할 수 있으며, 한국만화의 유럽시장 진출을 위한 중요한 거점이 될 수 있는 마켓이다.

올해 한콘진이 운영한 한국공동관에는 ▲와이랩 ▲씨엔씨레볼루션 ▲울트라미디어 ▲아이디어콘서트 ▲서울미디어코믹스 ▲이야기의숲 ▲다온크리에이티브 ▲스마트한 ▲미래엔 ▲정연식 작가 ▲최지영 작가 등 사전 공모를 통해 엄선된 11개사(작품)가 참여했다. 영국 옥스퍼드, 독일 도쿄팝, 코미코 인도네시아 등 전 세계 IP 관련 업계가 한국공동관을 방문했으며, 투자 진행, 독일어판 만화 출판, 독점권 계약 등 구체적인 비즈니스 미팅이 이루어졌다.

유럽 IP업계 관계자 대상으로 진행한 피칭부터 현지 관람객들 위한 드로잉쇼까지

한콘진은 한국공동관 외에도 국내 업체의 유럽시장 진출을 위해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10일에는 현지 출판사 및 플랫폼 관계자를 대상으로 주요 작품을 피칭하는 ‘2018 K-Story & Comics in Frankfurt’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어 13일에는 작가 드로잉쇼인 ‘LOOK AT’이 열렸다. ▲다수 작품이 프랑스판으로 출간돼 유럽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물푸레나무의 기억>의 박건웅 작가와 ▲<닥터 프로스트>의 이종범 작가가 현장에서 직접 작품을 시연하는 드로잉쇼를 펼쳐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김영준 한콘진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나라 스토리·만화 콘텐츠의 수준이 이미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의 선두에 다다랐음을 확인했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국내 스토리·만화 콘텐츠가 해외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