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R, 지난해 SRT 고객 유실물 9천189건...휴대폰 등 전자제품 최다

월별 유실물이 많은 품목, 자료제공=㈜SR

㈜SR(사장 이승호)은 지난해 9,189건이 접수된 SRT 고객 유실물 현황 분석 결과, 전자제품이 2,019건(21.9%)으로 가장 많았으며 그 중에서도 휴대폰이 1,017건으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고객 1만명당 유실물 개수는 평균 4.7개로 집계됐으며 월별로는 3월이 5.7개로 가장 높았다. 이어 여행을 많이 떠나는 8월 5.6개, 여름이 시작되는 6월 5.5개 순이었다.

계절마다 유실물도 다른 분포를 보였다. 짐이 많은 1월에는 ‘가방류’가 다른 달에 비해 높았으며 새학기가 시작되고 봄여행을 떠나는 3월에는 ‘도서류’와 ‘식품류’, 옷이 가벼워지는 6월에는 휴대폰 등 ‘전자제품류’, 여름휴가가 시작되는 7, 8월에는 ‘지갑카드류’가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접수된 유실물 9,189건 중 5,059건(55.1%)이 주인을 찾았고 그 중에서도 휴대폰은 1,017건 중 713건(70.1%)으로 비교적 높은 인도율을 보였다.

이승호 ㈜SR 사장은 “열차 도착시 안내방송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지품 유실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아직도 고객분들이 물건을 잃어버리고 안타까워하는 일들이 종종 생긴다”며 “목적지에 도착하면 본인이 앉았던 자리를 정리하고 소지품을 열차에 두고 내리지 않도록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관련태그

#SR

#SRT

#이승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