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文대통령, 김동연 부총리로부터 GM사태 보고 받아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사진=최신혜 기자 shchoi@newsway.co.kr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부터 제너럴모터스(GM)의 군산공장 폐쇄 관련 보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문재인 대통령이 올해 경제부총리와 월례회동을 통해 경제현안을 보고 받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김동연 부총리의 첫 월례보고는 지난달 18일로 이번 원례보고는 두 번째로 이뤄진 보고다.

청와대와 정부 관계자 등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동연 부총리로부터 최근 GM 군산공장 폐쇄 부작용 최소화 방안을 보고 받았다. 김동연 부총리는 GM이 한국GM에 빌려준 27억 달러 대출금을 주식 형태로 출자전환한다는 뜻을 전한 것도 문재인 대통령에게 알린 것으로 전해진다.

미국에서 진행 중인 철강규제 등 보호무역 행보에 대한 구체적인 대책도 보고된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연 부총리의 국제통상보고는 앞서 문재인 대통령이 내린 지시와도 연관이 깊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서 수석보좌관회의 때 “불합리한 보호무역 조치에 대해서는 세계무역기구 제소를 검토하는 등 당당하게 대응하라”고 지시한 바다.

이밖에도 김동연 부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다주택자 보유세 인상 검토’와 ‘일자리 안정자금 집행’ 등도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승준 기자 dn111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