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율 기자
등록 :
2017-01-29 16:29

포스코, 신소재 개발에 4000억 투입…비철강 경쟁력 강화

포스코가 올해 1순위 과제로 내건 비철강 부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신소재 개발에 4000억원을 투자한다.

29일 포스코에 따르면 투자 대상은 배터리에 주로 쓰이는 리튬, 양극재용 고순도 니켈, 양·음극재 등 에너지소재, 경량소재인 티타늄, 마그네슘 등이다.

이외에도 포스코는 클린 에너지 분야를 고수익 사업으로 육성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

포스코가 비철강에 눈을 돌린 것은 글로벌 공급과잉으로 한때 주춤했던 철강사업이 다시 안정적인 수익을 내는 만큼 이제는 새로운 먹거리를 통해 새로운 이익을 창출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지난 25일 열린 이사회에서도 이사진들은 권 회장에게 비철강 사업 경쟁력 강화를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 내 비철강 사업뿐 아니라 포스코대우, 포스코건설, 포스코ICT 등 비철강 부문 핵심 계열사의 성장에도 힘을 쏟는다.

포스코는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이 3조원에 육박하며 호조를 보였지만 비철강 부문 계열사들의 실적은 기대에 크게 못 미쳤다. 포스코대우는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14% 가까이 떨어졌고, 포스코건설은 5948억의 대규모 영업손실을 입었다.

권 회장은 오는 4월 열리는 인베스터스 포럼을 통해 계열사의 경쟁력을 어떤 방식으로 직접 확보할지 설명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실적이 부진한 계열사에 대한 구조조정이나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회사 간 합병 등도 거론될 예정이다.

이선율 기자 lsy0117@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