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홍미경 기자
등록 :
2016-02-14 14:24

윤태영, 역대급 악당계보 잇는다… ‘동네의 영웅’ 박시후와 전면전

윤태영이 섬득한 눈빛 연기로 역대급 악역 계보를 잇는다/ 사진= 'OCN '동네의 영웅' 영상캡처


윤태영이 섬득한 눈빛 연기로 역대급 악역 계보를 잇는다.

지난 13알 방송된 OCN ‘동네의 영웅’ 5화에서는 악의 세력에 맞서는 백시윤(박시후 분)과 최찬규(이수혁 분)를 그림자로 오해하는 윤상민(윤태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상민은 동네를 지키기 위한 그림자의 활약으로 세입자를 밀어내려는 그의 은밀한 계획이 뜻대로 되지 않자 전날 밤 싸움으로 인해 종합병원 응급실에 입원한 조봉철(이철민 분)을 찾아갔다.

상민은 “또 같은 사람인가요? 그림자”라며 물었고 이에 병상에서 잔뜩 얼굴을 구긴 채 있던 조 사장은 부끄럽다며 고개를 떨궜다. 이후 상민은 룸으로 된 고급 일식집에서 강중 서장과 만나 합법적인 개발 사업이 시작부터 어그러지고 있다며 경찰을 압박했다.

뉴스타 인베스트 사무실로 돌아와 문화거리 유흥가의 밤품경을 내려다보며 조 사장과 통화하던 상민은 “3년간 2조원이 들어가는 사업이다. 당신이 망치고 있다.”라며 이 모든 원인이 그림자에 있고 그 책임 또한 조 사장에게 있음을 강조했다.

또 “경찰들도 생각처럼 움직여주지 않고. 내가 직접 찾아봐야겠어. 그림자”라고 덧붙이며 이제 자신이 전면으로 나설 것을 암시했다.

‘동네의 영웅’에서 등장만으로도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악역 연기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윤태영은 대사 하나하나 독이 바짝 오른 카리스마로 매회 강렬함을 선사하며 앞으로 어떤 박진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질지 기대케 하고 있다.

OCN ‘동네의 영웅’은 매주 토, 일 OCN에서 방송된다.

홍미경 뉴미디어부장 mkhon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