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조계원 기자
등록 :
2016-01-04 14:04

[신년사]홍기택 산업은행 회장의 신년 각오는 “사즉생(死卽生)”


“사즉생(死卽生)의 새로운 각오로 다시 태어나겠다”

홍기택 산업은행 회장은 4일 신년사를 통해 올해 이와 같은 마음가짐으로 경영쇄신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홍 회장은 올해 “성장잠재력 하락에 따른 구조적 저성장국면 진입과 구조조정 본격화로 부실자산 및 손익관리가 더욱 힘들어질 것”이라며 “(산업은행은) 이를 극복해 대표 정책금융기관의 위상을 확고히 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 회장은 이를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사즉생(死卽生)의 새로운 각오로 다시 태어나는 것”이라며 “해현경장(느슨해진 거문고 줄을 바꾸어 맨다)을 신년 화두로 삼고, 스스로를 다잡아 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이와 함께 ▲예비중견·중견 기업의 안정적 성장지원 ▲미래성장동력산업 육성 ▲산업·기업 구조개선 지원 ▲금융선진화 선도 및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 ▲정책금융의 지속가능성 확보 등을 5대 중점 추진 과제로 선정하고, 집중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홍 회장은 “5대 중점 추진과제를 효과적으로 실천하기 위해서는 임직원들의 혁신이 선행되어야 한다”며 “위기가 오기 전에 우리 스스로 한 발 앞서 전면적인 혁신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홍 회장은 올해 “임직원 모두가 새롭게 무장하여 산을 만나면 힘을 합해 길을 내고 물을 만나면 뜻을 모아 다리를 놓아가자“고 주문했다.

산업은행 홍기택 회장 신년사 전문

친애하는 임직원 여러분!
2016년 새해,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
금년 한 해도 임직원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늘 함께하기를 기원합니다.
돌이켜보건대, 지난 2015년은
공과(功過)가 함께 한
문자 그대로 다사다난(多事多難)했던 한 해였습니다.
전 임직원이 하나가 되어
통합산은의 화학적 결합을 성공적으로 이루어 낸 것은
자랑스러운 성과입니다.
67조원이 넘는 사상최대의 산업자금 공급,
기술금융 저변 확대, 창조경제 활성화,
기업구조조정 지속 추진 등
Risk Taker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는 한편,
해외PF시장 개척, 시드니사무소 및 칭다오지점 개설,
은행권 최초로 RQFII(위안화 적격 외국인투자자) 자격 취득 등
Market Leader로서의 임무도 훌륭히 완수하였습니다.

대우조선해양 사태 발생과
취약업종에 대한 여신누적으로 인해
건전성이 악화되고 적자를 기록하게 된 것은
매우 안타깝습니다만,
이러한 위기극복을 위하여
우리 모두의 단합된 힘을 보여준 것은
산업은행의 저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자리를 빌려
지난 한 해 수고해주신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산은가족 여러분!
2016년 세계경제가 저성장기조 지속과
일부 신흥국의 경제위기 가능성 등으로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 역시 여러 가지 도전에 직면해 있습니다.
성장잠재력 하락에 따른 구조적 저성장국면 진입과
한계기업들에 대한 구조조정 본격화로
부실자산 및 손익관리가 더욱 힘들어질 것입니다.

핀테크 활성화, 인터넷 전문은행 출현 및 계좌이동제 시행 등
금융환경의 대변혁도 눈앞의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또한, 포괄적 무역협정인 TPP 타결 등
세계경제질서의 변화는
정책금융기관인 산업은행의 비전과 미래전략에 대한
근본적인 고민을 다시금 요구하게 될 것입니다.
2016년 새해,
우리에게 주어진 사명은
이러한 도전들을 극복해냄으로써
일부의 우려 섞인 시선을 잠재우고
대표 정책금융기관의 위상을 확고히 하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저를 포함한 3,378명 산은인 모두가
새로운 마음가짐, 사즉생(死卽生)의 새로운 각오로
다시 태어나는 것입니다.
따라서 2016년 산업은행의 신년 화두는
‘느슨해진 거문고 줄을 바꾸어 맨다’는 뜻의
“해현경장(解弦更張)”으로 삼고자 합니다.

2016년을 시작하는 오늘,
산은가족 모두가 스스로를 다잡고 경계하자는
“해현경장(解弦更張)”의 각오를 다지며
새로운 한 해를 힘차게 시작해주기 바랍니다.
임직원 여러분!
우리는 경제·경영 환경 변화에 따라
2016년 5대 중점 추진과제를 새롭게 선정하였습니다.
? ‘예비중견·중견 기업의 안정적 성장지원’과
? ‘미래성장동력산업 육성’을 통해
성장동력 발굴을 선도해 나갈 것이며,
? ‘산업·기업 구조개선 지원’과
? ‘금융선진화 선도 및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을 통해서는
경기회복 모멘텀을 강화하고자 합니다.
또한, 이를 안정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 ‘정책금융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마지막 과제로 선정하였습니다.
5대 중점 추진과제를
효과적으로 실천하기 위해서는
임직원들의 혁신이 선행되어야 합니다.

임직원 모두가 과거와는 다른 각오를 가지고
객체가 아닌 주체가 되어 5대 중점과제 추진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해주기 바랍니다.
우리 모두의 “해현경장(解弦更張)”실천은
산업은행이라는 거문고가 만들어 내는
아름다운 산조(散調)가 되어
대한민국 경제를 다시금 춤추게 만들 것입니다.
친애하는 산은가족 여러분
지난 해에도 쉽지 않았고
올해는 더욱 큰 도전에 직면해 있지만
우리는 이를 극복해내야만 합니다.
지난 해 큰 어려움을 겪으면서
우리 스스로 변화의 필요성을 느낀 바 있습니다.
어려움을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해서는
과거와는 확연히 달라져야겠습니다.
“승자는 새벽을 깨우고
패자는 새벽을 기다리는 법입니다.“
위기가 오기 전에 우리 스스로 한 발 앞서
전면적인 혁신을 실천해야 합니다.

산은가족 한 사람 한 사람의 “자기혁신” 여부는
향후 60년, 산업은행 제2막의 성패(成敗)를 결정짓는
중요한 잣대가 될 것입니다.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우리는 산업은행을 변화시킬 수 있는 힘을,
산업은행은 대한민국 경제를 흥겹게 만들 수 있는 힘을
갖고 있습니다.
저는 새해에 이러한 우리의 힘이
크게 발현될 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2016년 한 해, 임직원 모두가 새롭게 무장하여
산을 만나면 힘을 합해 길을 내고
물을 만나면 뜻을 모아 다리를 놓아 가며
"대한민국 발전의 금융엔진, Global KDB"를 향해
흔들림 없이 전진해 나아갑시다.
산은가족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2016년 1월 4일
한국산업은행 회장 홍기택


조계원 기자 chokw@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