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홍미경 기자
등록 :
2015-09-18 11:26
관련 태그

#종영

#어셈블리

종영 ‘어셈블리’ 시즌2 만들어질까… 시청자 행복이 드라마의 의무

KBS2 수목드라마 ‘어셈블리’는 정재영이 우리의 정치현실에 던진 돌직구는 브라운관 넘어 시청자들의 가슴에 깊게 박히며 긴 여운을 선사했다 / 사진제공= 어셈블리문전사, KBS미디어, 래몽래인


‘국민 행복이 국가의 의무’라는 메시지를 남기고 ‘어셈블리’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KBS2 수목드라마 ‘어셈블리’(극본 정현민, 연출 황인혁, 최윤석, 제작 어셈블리문전사 KBS미디어 래몽래인)에서 진정 국민을 위했던 국민진상 진상필 의원(정재영 분)이 우리의 정치현실에 던진 돌직구는 브라운관 넘어 시청자들의 가슴에 깊게 박히며 긴 여운을 선사하고 있다.

용접공 출신 초선의원 진상필과 그의 진정성에 감화된 보좌관 최인경(송윤아 분) 그리고 개성 만점의 딴청계 보좌진들이 의기투합하여 펼쳐 나간 따뜻하고 인간미 넘치는 정치혁신 투쟁기는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어왔다.

이들이 만든 “오로지 국민의 편에서, 국민의 뜻에 따라, 국민이 원하는 것을 하는 계파”인 딴청계는 권력에 눈 멀어 타락한 정치인 백도현(장현성 분)과 철새처럼 옮겨 다니며 신념을 호떡 뒤집듯 바꾸는 조웅새 조웅규(최진호 분), 지독한 수구보수 박춘섭(박영규 분)과 계파의 이익만을 좇는 반청계 아바타 강상호(이원재 분)에 악으로 깡으로 맞서 싸우며 ‘정치하는 사람들’의 애환과 고뇌, 좌절과 성공을 진지하되 유머러스하게 담아냈다.

'어셈블리'는 매회 울고 웃기며 진한 감동을 선사한 배우들의 명품연기력과 난해한 정치를 쉽게 풀어 모두가 즐길 수 있게 그려낸 작가, 그리고 신랄한 비판에서부터 가슴 뭉클한 감정선까지 고스란히 시청자에게 전달해낸 연출의 힘이 한데 어우러져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특히 진상필로 열연을 펼쳤던 배우 정재영은 최종회를 앞두고 목에 출혈이 생길 정도로 역할에 몰입했고 밤낮을 가리지 않고 석 달간 동고동락했던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좋은 드라마를 만들겠다는 일념으로 합심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현실이 팍팍해서 더 와 닿는다", "드라마를 보고서야 국회에서 어떻게 법안이 만들어지는지 알았다", "시즌2가 기다려진다 꼭 만들어달라"는 호평을 남기며 최종회까지 최초의 기획의도를 관철시켰던 작가의 뚝심과 촬영현장에서 감동을 오롯이 담아내기 위해 잠도 반납하고 구슬땀을 흘렸던 제작진에 아낌없는 격려와 칭찬의 박수를 보냈다.

무엇보다 진상필이 현실 정치에 던진 용기 있는 돌직구는 한계와 제약으로 얼룩진 현실정치의 모순을 공격하며 응어리진 국민정서를 대변했다.

“국민들 행복하게 하는 게 국가의 의무”라며 “국민이 의무를 다했다면 국가는 의무고! 국민은 권리다”라고 목이 터져라 부르짖는 진상필의 연설 장면에서 눈을 떼지 못했던 까닭은 그것이 나와 내 주변의 실제 삶을 대변하고 있기 때문이다.

국가가 국민의 아픔을 보듬어주지 못했던 지극히 개인적인 사연들에서부터 시대적 상처와 고통이 진하게 배어 나오는 진정성 있는 대사들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공감과 공분을 불러일으켰다.

“부자를 돕는 것은 투자라 하고, 가난한 사람을 돕는 것은 비용이라고 합니까”라는 외침은 모든 국민이 인간으로서의 행복을 추구할 수 있는 행복추구권을 “불공평하기 짝이 없는 세상에서 그나마 재벌집 아들하고 똑같이 가진 게 그 표 한 장”이라는 일침은 참정권의 의미를 되새기게 했다.

'어셈블리'의 대미를 장식했던 ‘배달수 법’은 무한경쟁, 승자독식의 논리가 판을 치는 정글 같은 세상에서 패자에겐 희망이 없는 이 팍팍한 세태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사람이, 사람과 더불어, 사람답게 사는 세상을 만드는 유일한 수단은 아닐지라도 가장 유력한 수단이 정치라는 사실을 깨닫게 만들었다.

사람을 외면하고 증오하는 정치가 아닌 사람을 닮아가는 정치, 국민의 눈물을 닦아줄 수 있는 진짜 정치인 진상필을 통해 판타지를 넘어선 희망을 꿈꾸게 만든 '어셈블리'는 시청자들을 대신해 국회로 간 진상필이 목이 터져라 대변해준 우리들의 간절한 바램이 담긴 웰메이드 정치드라마로 오래도록 시청자들의 가슴에 남을 전망이다.

홍미경 기자 mkhong@
관련기사 open더보기
걸그룹 오마이걸, 소녀시대 ‘The Boys’ 커버댄스 도전…파격 패션까지 ‘완벽’
2015.09.18
황재근, 웹드라마 ‘옐로우’로 연기도전… 김진경 지원사격
2015.09.18
‘그녀는예뻤다’ 신동미, 카리스마 에디터 변신 ‘강렬한 존재감’
2015.09.18
여자친구 신비, MBC 어린이드라마 ‘내품에 라바와 친구들’ OST 참여
2015.09.18
주원, 섬세한 감성연기 물올랐다… ‘용팔이’ 3막 키 플레이어 톡톡
2015.09.18
채정안♥조재현, 미운정 사랑으로 변했네… ‘용팔이’ 풍전등화 행보는?
2015.09.18
주원·김태희, 연인→원수?… ‘용팔이’ 母 죽음의 얽힌 비밀 충격
2015.09.18
주원, 대체불가 배우 맞네 맞아… ‘용팔이’ 신드롬 주역 우뚝
2015.09.17
‘그녀는예뻤다’ 박유환, 이런 직장동료 어디 없나요
2015.09.18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첫사랑 숨바꼭질 시작했다
2015.09.18
최시원, 이정도면 능청남 완벽변신 …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과 코믹커플 등극
2015.09.18
박서준, 까칠남이라도 좋아… ‘그녀는 예뻤다’ 극과극 매력 끌리네
2015.09.18
황정음, 로코퀸 캐주얼 패션 화제… ‘그녀는 예뻤다’ 맨투맨 티셔츠 포인트
2015.09.18
황정음·박서준, 역대급 로코커플 탄생예감… ‘그녀는 예뻤다’ 악연케미 꿀잼
2015.09.18
박서준, 新 멜로킹 탄생하나요… ‘그녀는 예뻤다’ 젠틀한 수트패션 화제
2015.09.18
고준희, 新 품절녀 탄생예고… ‘그녀는 예뻤다’ 패션 소품 문의쇄도
2015.09.1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유진그룹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