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영 기자
등록 :
2015-05-14 09:04
관련 태그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데이터 중심 LTE음성자유’ 요금제 출시

3만원대 데이터 KT보다 1000원 싸다

사진=LG유플러스


KT의 ‘데이터 선택 요금제’ 출시에 이어 LG유플러스도 ‘데이터 중심 LTE음성자유’ 요금제를 내놨다. 일정 요금제 구간에서 경쟁사(KT)보다 요금이 1000원 가량 저렴하고, 동영상을 볼 수 있는 데이터를 매일 추가로 지급받을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 음성을 많이 사용하는 고객을 위한 국내 최저 수준의 ‘데이터 중심 LTE음성자유’ 요금제와 동영상 시청 등으로 인해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고객의 이용패턴에 특화된 ‘LTE 데이터 중심 Video’ 요금제 등 총 13종의 데이터 중심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데이터 중심 요금제는 데이터 대신 음성 문자를 많이 사용하는 고객과 음성 문자와 함께 데이터도 많이 사용하는 고객으로 이원화하는 등 고객들이 요금제를 합리적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우선 이번 데이터 중심 LTE음성자유 요금제는 데이터 제공량에 따라 29.9요금제 등 최저 2만원대부터 49.9 요금제인 4만원대까지 알뜰형 요금제 4종을 비롯해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5만원대 이상 실속형 요금제 3종으로 나뉜다.

데이터 중심 LTE음성자유 요금제는 무선간 음성통화와 문자가 통신사에 관계없이 무제한 제공된다.

특히 33.9 및 38.9 등 3만원대 요금제의 경우, 고객 혜택을 실질적으로 강화하는 차원에서 경쟁사 대비 데이터 제공량은 같으면서 요금은 매월 1000원씩 절감 가능한 ‘국내 최저’ 수준으로 제공한다. 고객의 데이터 사용패턴과 경향에 따라 매월 청구되는 요금을 본인 스스로가 관리할 수 있게 된다.

59.9 이상 요금제에서는 데이터가 무제한으로 제공된다. 기본 제공량 소진 이후에도 1일 2GB가 속도 제한 없이 다시 제공되며, 2GB 소진 시에도 동영상 시청에 무리가 없는 3~5Mbps의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다.

특히 49.9 이상 요금제를 선택하는 고객에게는 모바일 IPTV인 ‘U+HDTV’도 기본 제공한다. ‘U+HDTV’지상파, 종편 등 89개 실시간 방송 채널부터 영화 애니메이션 어린이 프로그램, TV다시보기, 최신영화 등 약 8만3000여개의 VOD를 서비스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비디오 LTE’ 시대를 맞아 데이터가 실질적으로 동영상 시청 등에 가장 많이 소모되는 만큼, 데이터에 특화된 LTE 데이터 중심 비디오 요금제 6종도 함께 선보였다.

특히 경쟁사가 일정 요금제 이상에만 모바일 IPTV 무료 시청권한을 부여하는 것과 달리, LG유플러스는 무료 시청혜택뿐 아니라 실제로 소모되는 데이터까지 감안해 국내 최다인 매일 1GB의 데이터를 함께 제공하는 등 차별화를 꾀했다.

예를 들어 최저인 LTE 데이터 중심 Video 37 요금제의 경우, 음성 문자 무제한 및 기본 데이터 700MB 제공 외에도 U+HDTV 전용 데이터가 매일 1GB 주어진다. 하루에 1GB씩, 한 달이면 평균 총 30GB를 더 쓸 수 있다.

45부터 57 요금제까지는 U+HDTV는 물론 영화 무제한 서비스인 ‘유플릭스 무비가 추가되며, 역시 HDTV/Uflix 전용 데이터가 매일 1GB 제공된다. 65, 75 요금제 2종은 데이터가 각각 기본 10GB, 15GB 제공되며, 기본 제공량을 다 소진해도 일 2GB씩 추가된다.


이지영 기자 dw038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