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경현 기자
등록 :
2015-02-05 17:37

조건식 현대아산 사장 “올 상반기 금강산관광 재개 마련할 것”

창립 16주년 기념식, 금강산관광 재개 결의

조건식 현대아산 사장.



“열려라! 금강산 구호처럼 상반기 내에는 반드시 금강산관광 재개 돌파구를 마련해야 한다. 희망을 갖고 매 순간이 관광재개의 골든타임이라고 생각하면서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자”

5일 조건식 현대아산 사장은 창립 16주년을 맞아 ‘열려라! 금강산’을 슬로건으로 정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오전 현대그룹빌딩 동관 대강당에서 열린 창립 16주년 기념식에는 조건식 사장 등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해 ‘슬로건 선포’, ‘장기 근속직원 포상’, ‘경영설명회’ 등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기념식에는 금강산관광이 6년 넘게 멈춰선 안타까운 상황에서, 반드시 관광재개를 이루겠다는 의지를 담아 임직원 모두가 구호를 외치며 ‘열려라! 금강산’을 슬로건으로 선포했다.

현대아산은 이 자리에서 “열려라! 금강산으로 금강산관광 재개를 열망하는 모든 임직원들의 결연한 의지를 간결하게 표현했다”고 소개하며, 슬로건을 형상화 한 엠블럼과 금강산관광의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재개기원 영상도 함께 선보였다.

‘열려라 금강산’은 지난해 11월 금강산에서 열린 금강산관광 16주년 기념 남북공동행사 오찬 자리에서 현대와 북측 관계자들이 함께 관광재개를 기원하며 입을 모아 외쳤던 구호이기도 하다.

현대아산은 ‘열려라! 금강산’을 테마로 대내외 엠블럼 사용, 특집사보, 임직원 워크숍 등 다양한 사내캠페인을 통해 금강산관광 재개 돌파구 마련을 위한 총력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기념식을 마치고 조건식 사장 등 현대아산 임직원 40여명은 경기도 하남시 창우동에 위치한 정주영·정몽헌 회장의 묘소를 찾아 참배하고 관광재개 결의를 다졌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회관 7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