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10월말 외환보유액, 전월比 6억8천만 달러 ‘감소’

유로화·파운드화 등 주요국 통화 약세 요인

한국은행은 5일 10월말 외환보유액이 3637억2000만 달러로 전월말 3644억1000만달러에 비해 6억8000만 달러 감소했다고 밝혔다.

외환보유액 중 유가증권이 가장 큰 폭으로 감소했다. 지난달말 3327억4000만달러였던 유가증권은 이달말 3321억8000만달러로 5억5000만달러 줄었다.

예치금은 212억3000만달러에서 211억8000만달러로 5000만달러, SDR은 33억7000만달러에서 33억6000만달러로 1000만달러 감소했다.

외환보유액은 유가증권 91.3%, 예치금 5.8%, 금 1.3%(47억9000만달러), SDR 0.9%(33억6000만달러), IMF포지션 0.6%(22억1000만달러)로 구성됐다.

한은 측은 “유로화, 파운드화 등의 약세로 이들 통화표시자산의 미국 달러화 환산액이 감소분이 주로 기인했다”고 말했다.

유로·달러는 10월중 0.7%로 전월에 비해 절하됐으며, 파운드·달러는 1.5%절하됐다.

한편, 올해 9월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세계 7위 수준이다. 중국이
1위로 3조8877억달러, 일본 1조2644억달러, 스위스 5309억달러, 러시아 4542억달러, 대만 4207억달러, 브라질 3755억달러 순이다.


손예술 기자 kunst@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