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곽재선 이데일리 회장 “판교사고, 책임질 일 있으면 책임”

곽재선 이데일리 회장이 19일 판교 테크노밸리 환풍구 추락사고와 관련 “구조적인 문제와 부주의로 말미암아 뜻하지 않은 사고가 났다. 행사 주관사로서 책임질 일 있으면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곽 회장은 사고수습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이날 오전 11시 24분쯤 성남 분당구청에 마련된 사고 대책본부를 찾아 취재진 앞에서 이렇게 말했다.

행사 주최자 문제를 놓고 논란을 빚는 경기도·성남시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사고수습 방안을 논의하고자 왔다”며 “온 힘을 다해 유족을 위로하고 사고수습 방안을 논의하는 게 지금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좋은 뜻으로 행사를 추진했지만, 뜻하지 않은 사고가 나 국민과 유족께 심심한 사과를 전한다”고 말했다.

곽 회장은 성남 분당구청 1층 로비에서 짧게 견해를 밝힌 뒤 2층 구청장실에서 남경필 경기도지사, 이재명 성남시장과 사고 대책 논의에 들어갔다.

김지성 기자 kj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