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문용성 기자
등록 :
2014-02-10 13:49
관련 태그

#쇼트트랙

#김소희

MBC 김소희 해설위원 “쇼트트랙, 신다운-이한빈-박세영 박빙 예상”

승리의 느낌 아는 MBC 쇼트트랙 김소희 해설위원이 밝히는 관전 포인트

[사진=MBC]

MBC 쇼트트랙 김소희 해설위원이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종목 경기와 관련해 내공있는 관전포인트를 밝혔다.

MBC는 10일 오후 6시 30분에 허일후 캐스터, 김소희 해설위원의 중계로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을 방송한다.

전통적인 강세 종목인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은 이번 대회를 통틀어 대표팀이 가장 자신감을 드러내고 있는 종목으로 온 국민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 경기에 출전하는 쇼트트랙 국가대표들은 신다운, 이한빈, 박세영 선수. 모두 소치 올림픽이 처녀 출전이다.

1994년 릴레함메르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이자 국가대표 코치 출신의 미녀 스케이터 MBC 김소희 해설위원은 “어느 선수를 가리지 않고 모두 우승후보이기 때문에 메달에 기대를 품어볼 만하다”고 전했다.

김소희 해설위원은 “2013 세계선수권 우승 신다운 선수, 2013~2014 시즌 1500m 월드컵 랭킹 2위의 이한빈 선수, 올 시즌에 첫 출전해 바로 국가대표 진입에 성공한 박세영 선수 등 세 선수가 모두 승전보를 울리기에 충분하다”면서 세 선수의 박빙의 승부를 첫 번째 관전 포인트로 꼽았다.

또 하나의 이슈는 우리 선수들을 위협하는 선수 중 하나인 밴쿠버 올림픽 2관왕의 주인공 캐나다의 샤를 아믈랭 선수의 기량.

박세영 선수와 예선 같은 조에서 맞붙게 되는 빅토리 안(한국명 안현수) 선수가 얼마나 선전을 펼칠지도 지켜볼만 하다. 노련한 경기 운영으로 게임을 잘 풀어나가는 선수여서 메달권이 유력하다.

10일 오후에 펼쳐지는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평균 나이 23세의 대한민국의 청년들이 우리에게 안겨줄 가슴 벅찬 메달 소식을 기대해본다.

문용성 대중문화부장 lococo@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