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연 기자
등록 :
2013-09-26 14:42

유럽이 열광한 ‘드라켄상’, 아시아 최초 한국 공개서비스 돌입

NHN엔터테인먼트는 독일 빅포인트가 개발한 액션 MMORPG ‘드라켄상’의 공개서비스(OBT)를 26일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진=NHN엔터테인먼트 제공)


NHN엔터테인먼트는 독일 빅포인트가 개발한 액션 MMORPG ‘드라켄상’의 공개서비스(OBT)를 26일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시아 지역에서의 ‘드라켄상’ OBT는 한국이 처음이다.

‘드라켄상’은 전세계 2000만 이용자를 확보한 글로벌 히트작으로 개발사인 독일 빅포인트의 자체엔진인 ‘네뷸라3’를 적용해 웹브라우저 기반의 게임에서는 볼 수 없는 화려한 3D그래픽 등 우수한 게임성을 자랑한다. 현재에도 월 70만명 이상의 신규 이용자들이 가입하며 해외에서 각종 게임 어워드를 휩쓸었던 저력을 이어가고 있다.

NHN엔터테인먼트는 지난 8월 ‘드라켄상’ 비공개테스트(CBT)를 진행하고 고유의 RPG 요소와 핵앤슬래쉬 액션으로 무장한 게임 콘텐츠에 대한 이용자 반응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테스트에 참가한 이용자들은 70%를 상회하는 높은 게임 참여율을 보이며 게임성에 대해 좋은 반응을 보인 한편 유료화 모델에 대해서는 한국 이용자 성향에 맞게 보완되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클라이언트 버전도 함께 제공되는 이번 OBT에는 26개의 맵과 10개의 던전, 최대 6대6까지 가능한 4종의 PvP 모드, 스펠위버, 레인저, 드래곤 나이트 등 3개 클래스를 통해 최고 45레벨까지의 방대한 콘텐츠가 제공된다.

또 장비 업그레이드 시스템 개편으로 보유한 장비를 녹여 개조 포인트를 습득할 수 있도록 한 것은 물론 튜토리얼의 스타트맵 개편으로 퀘스트 동기를 부여하는 등 이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CBT 당시 의견이 제기됐던 유료화 시스템은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전면 개편됐다.

이를 위해 NHN엔터테인먼트는 ‘진실의 크리스탈’ 가격을 글로벌 서버 대비 77% 하향하고 인게임 골드로도 구입 가능하게 했으며 무료 인벤토리를 확대하는 등 최대 90% 낮은 가격으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 게임머니(안데르만트)의 환율도 15% 정도 하향 책정했으며 보석, 창고 등 핵심 아이템 등도 저렴한 가격정책을 구축해 한국 이용자 성향을 최대한 반영한 유료 모델을 선보인다.

이용자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준비했다. 캐릭터 생성 시에는 게임 초기정착금과 최신형 아이패드, 젠하이져 고급 헤드폰 등의 경품이 주어지며 레벨 달성 시에는 게임 레어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웹에서 출석체크만 해도 매일 캐시 아이템을 제공하는 ‘매일매일이 축제로다’ 등의 이벤트도 진행된다. PC방 이용자들을 위한 특별한 혜택으로 ‘진실의 크리스탈’ 등 캐시아이템도 제공될 예정이다.

NHN엔터테인먼트 사업센터 캠프1 조한욱 캠프장은 “CBT를 통해 이용자들로부터 게임 퀄러티와 콘텐츠에 대한 재미는 좋은 반응을 얻은 만큼, 방대한 콘텐츠와 더불어 개편된 유료화 시스템을 선보이는 이번 OBT는 이용자들에게 최대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이용자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내년 1분기까지 글로벌 서버 콘텐츠 공개 분량을 소화한다는 목표로 빠르게 서비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드라켄상’ OBT에 대한 자세한 정보 확인과 이벤트 참여는 공식홈페이지(http://drakensang.hangame.com)에서 가능하다.

김아연 기자 csdi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