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마트, 역대 최저가 수준 랍스타 판매

이마트가 피서철을 맞아 도매시세와 비슷한 수준의 랍스타를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랍스타는 미국에서 항공으로 직송한 活랍스터로 총 3만마리 한정이며 가격은 이마트 역대 최저가 수준인 1만2900원(450g~550g기준/100g당 평균 2580원)이다.

최근 대게, 킹크랩, 랍스터등 소위 해외 고급 수산물의 어획량이 감소함에 따라 가격이 고공행진을 거듭하고 있는 가운데 이마트는 활랍스터의 가격을 낮추고자 3개월전부터 미국 산지와 직거래 계약을 맺고 3만마리를 일시에 계약하면서 매입 단가를 낮췄다.

또한 지난해 발효된 한미 FTA로 인해 관세가 20%에서 12%로 낮아짐에 따라 소싱처를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바꿨으며 자체마진 축소를 통해 마리당(450g~550g)1만2900원이라는 가격에 선보일 수 있게 됐다.

지난 29일 기준으로 활 랍스터는 2만8000~2만9000원(kg/100g당 평균2850원)에 도매시세가 형성됐으며 러시아 대게의 경우 3만4000~3만5000원(kg)으로 지난해 대비 20~25%이상 가격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킹크랩의 경우 어획량 급감으로 수입자체가 어려운 상황이다.

한편 최근 피서철을 맞아 캠핑 열풍과 함께 바베큐 문화가 확산되면서 야외에서 즐길 수 있는 새우나, 조개류 같은 갑각류가 인기를 얻고 있는 것도 활랍스터를 들여오게 된 계기가 됐다.

이마트에서 수산물을 담당하고 있는 원국희 바이어는 “해외 活수산물을 직소싱으로 할 경우 폐사나 재고에 대한 부담이 있기 때문에 그 자체가 가격을 낮추기 위한 또 하나의 도전이다”고 밝히고 “앞으로도 다양한 해외 수산물을 저렴하게 선보여 소비자들의 선택권을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

관련태그

#이마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