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마트, 해외직소싱 통해 체리값 확 낮춰

이마트가 미국산 체리를 해외직소싱을 통해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이마트는 오는 27일부터 2주일간 항공기 직송을 통해 미국 워싱턴주 체리농장에서 수확 후 매장에서 4일만에 선보이는 미국산 체리(450G) 80톤을 기존보다 30% 가량 저렴한 6950원에 판매한다.

미국산 체리가격은 최근 체리 주산지인 워싱터 주에서 수확기에 비가 많이 내리면서 상품 수확이 어려워져 현지 체리시세가 1상자(8.2KG)기준으로 지난해 약 70불에서 최근 80불 이상으로 약 15% 이상 높아진 상태이다.

이마트는 미국 최대 체리패커사인 스테밀트사와 1년간 사전 공동기획을 통해 현지 체리가격 상승과 무관하게 지난해보다 9%가량 판매가를 낮췄다.

임영호 이마트 체리바이어는 “최근 국산 과일 가격이 상승하면서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체리 등 수입과일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라며 “이마트는 고당도 체리를 미국 현지 최대 업체와의 사전기획과 대량매입을 통해 저렴한 가격에 선보일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김보라 기자 kin337@

관련태그

#체리

#이마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