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국회 입법조사관, 여자화장실 몰카 덜미

국회 5급 행정사무관이 여자화장실에서 용변을 보는 장면을 몰래 휴대전화로 촬영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여자화장실 몰래 들어가 촬영한 혐의(성폭력특별법 위반)로 A씨(3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0일 오후 9시30분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의 한 건물 1층 여자화장실에 들어가 옆 칸에서 용변을 보던 B씨를 위에서 30여초간 몰래 촬영한 혐의다.

B씨는 이상한 낌새를 느끼고 화장실에 있던 다른 여성에게 “신고해 달라”고 요청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범행 당시 만취 상태였으며, 국회 입법조사관인 5급 행정사무관 신분인 것으로 드러났다.

강길홍 기자 sliz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