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송채환 눈물 “어머니 대수술 4번에 아버지 하반신 화상”

송채환 눈물. KBS2 '여유만만'


배우 송채환이 힘들었던 유년 시절을 회상하며 눈물을 떨어뜨렸다.

송채환은 9일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 어머니 김옥분 씨와 함께 출연해 힘들었던 시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이날 송채환은 “어릴 때부터 어머니가 많이 아프셨다”며 “40년 동안 배를 여는 대수술만 네 번을 하셨다. 수술이후 얼굴에 황달까지 오셧다”고 고백했다.

집안일은 할 수 없는 상황이 된 어머니. 더해 아버지도 버스 운전을 하다 사고를 당해 하반신에 화상을 입었다.

이에 송채환의 어머니는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딸이 나 대신 살림을 했다. 음식도 하고 청소까지 다 했다. 어쩌면 장도 그렇게 꼼꼼하게 잘 보더라. 정말 고맙고 미안했다”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얘기를 듣던 송채환은 “몸이 아픈데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고 가정을 이끌어준 어머니가 너무 감사하다” 며 눈물을 흘렸다.

뿐만 아니라 이후로도 송채환은 40년 동안 친정 부모님과 함께 살며 지극한 효심을 실천해오고 있다.

한편 이날 송채환은 뛰어난 요리 실력을 뽐내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